Search

‘YG 신인 걸그룹’ 베이비몬스터, ‘BATTER UP’ 라이브 퍼포먼스 무대 최초 공개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3-12-09

본문듣기

가 -가 +

▲ ‘YG 신인 걸그룹’ 베이비몬스터, ‘BATTER UP’ 라이브 퍼포먼스 무대 최초 공개 <사진출처=YG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YG 신인 걸그룹 베이비몬스터(BABYMONSTER / 루카·파리타·아사·라미·로라·치키타)의 데뷔곡 'BATTER UP' 라이브 퍼포먼스 무대가 최초 공개돼 글로벌 팬들을 열광케 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9일 공식 블로그에 'BABYMONSTER - 'BATTER UP' LIVE PERFORMANCE (School Ver.)'를 게재했다. 이는 YG 자체 제작 시스템을 가동해 무대 위 베이비몬스터만의 매력을 극대화한 영상이다.

 

베이비몬스터는 등장과 함께 카리스마 넘치는 아우라를 발산, 폭발적인 에너지로 단박에 시선을 압도했다. 교실을 테마로 한 세트, 야구 유니폼을 리폼한 스쿨룩 스타일링으로 완성된 여섯 멤버의 하이틴 감성 또한 마음을 사로잡은 지점.

 

고난도 안무임에도 멤버들은 완벽한 칼군무로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여기에 시시각각 변환되는 다채로운 조명, 역동적인 카메라 워킹으로 퍼포먼스의 매력을 한층 더 살려내 강렬한 흡인력을 뿜어냈다.

 

감각적인 보컬, 속도감 있는 랩핑 또한 이채로워 괴물 같은 실력을 겸비한 YG 차세대 걸그룹의 탄생을 다시금 실감케 했다. 후반부에는 댄서들과 압도적인 군무를 펼치며 짜릿한 전율의 엔딩을 선사했다.

 

한편, 베이비몬스터는 지난달 27일 디지털 싱글 'BATTER UP'을 발표, 각종 글로벌 차트에서 두각을 보이고 있다. 이 곡은 데뷔와 동시에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인 글로벌 200 101위에 올랐고, 빌보드 글로벌(Billboard Global Excl. U.S) 차트에도 49위로 진입해 '괴물 신예'다운 막강한 존재감을 엿보게 했다.

 

글로벌 플랫폼에서 인기도 막강하다. 'BATTER UP' 뮤직비디오는 유튜브 공개 하루만에 2259만 뷰를 넘어서며 K팝 데뷔곡 뮤직비디오 24시간 최다 조회수를 경신했다. 음원은 발매 열흘 만에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1000만 스트리밍을 돌파, 역대 K팝 걸그룹 데뷔곡 최단 기록을 갈아치웠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G’s new girl group’ Baby Monster unveils ‘BATTER UP’ live performance stage

 

Debut song released on the 27th of last month, stands out on various global charts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YG's new girl group BABYMONSTER (Luca, Parita, Asa, Rami, Laura, Chiquita)'s debut song 'BATTER UP' live performance stage was revealed for the first time, exciting global fans.

 

The agency YG Entertainment posted 'BABYMONSTER - 'BATTER UP' LIVE PERFORMANCE (School Ver.)' on its official blog on the 9th. This is a video that maximizes Baby Monster's unique charm on stage by operating YG's own production system.

 

Upon its appearance, Baby Monster radiated a charismatic aura and immediately overwhelmed everyone's attention with its explosive energy. The high-teen sensibility of the six members, complete with a classroom-themed set and school look styling that repurposes baseball uniforms, also captured hearts.

 

Despite the difficult choreography, the members surprised viewers with their perfect choreography. In addition, the charm of the performance was further enhanced by the colorful lighting and dynamic camera work that changed every moment, creating a powerful attraction.

 

Sensuous vocals and speedy rapping were also unique, making us realize once again the birth of YG's next-generation girl group with monster-like skills. In the second half, the dancers performed an overwhelming group dance, providing a thrilling and thrilling ending.

 

Meanwhile, Baby Monster released the digital single 'BATTER UP' on the 27th of last month and is showing off on various global charts. Upon debut, this song ranked 101st on the Global 200, the main U.S. Billboard chart, and also entered the Billboard Global Excl. U.S. chart at 49th, showing the powerful presence of a 'monster rookie'.

 

It is also very popular on global platforms. The 'BATTER UP' music video exceeded 22.59 million views in just one day of its release on YouTube, breaking the record for the most views in 24 hours for a K-pop debut song music video. The song surpassed 10 million streams on Spotify, the world's largest music platform, within 10 days of its release, breaking the record for the shortest debut song by a K-pop girl group ever.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