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한·미·일 "북 비핵화·군사협력금지 의무 재확인..3국 공조 강화"

김기홍 기자 l 기사입력 2023-12-09

본문듣기

가 -가 +

▲ 조태용 국가안보실장·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왼쪽)·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오른쪽)이 9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한·미·일 안보실장회의 공동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미·일이 9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결의에 따른 북한 비핵화·군사협력금지 의무를 재확인하고 국제사회의 철저한 이행 확보를 위해 세 나라 간 공조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오전 조태용 국가안보실장·제이크 설리번 미국 국가안보보좌관·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은 한·미·일 안보실장 회의 후 용산 대통령실 공동 브리핑에서 이같이 전했다. 이번 자리는 지난 8월 한·미·일 미 캠프데이비드 정상회의 후속조치 이행으로 열린 첫 회의다.

 

조 실장은 "지난 11월 21일 북의 소위 군사정찰위성 발사에 대응해 한·미·일·호주가 최초로 독자제재를 연대 발표한 것을 높이 평가하고 북 도발 대응 관련 국제사회와 공조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며 "북 미사일경보정보 실시간 공유와 다년간 3자 간 훈련 계획 수립 등 안보협력도 차질없이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사이버·경제·첨단기술·개발협력 분야 캠프데이비드 합의 후속조치를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며 "공급망·기술보호·공동연구·AI 거버넌스 등 경제안보에서 포괄적 협력을 한층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3국 안보실장은 우크라이나·중동 등 글로벌 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세 나라가 규칙·규범 기반 국제질서 수호를 위해 강력하게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며 "외국으로부터의 가짜뉴스 등 영향적 공작에 대한 대응도 공조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더불어 "오늘 회의를 통해 한·미·일 세 나라 간 전략적 협력 범위가 매우 넓고 깊이도 깊다는 점을 확인했다"며 "내년에도 이런 협의를 이어가며 공조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설리번 보좌관은 "국방분야 협력 관련 3국의 새 공약인 공동 이익·안보에 영향을 미치는 위협에 대한 신속한 협의를 이행했다ㅋ"며 "미사일경보정보 실시간 공유 등 3국 방위협력도 확대했다"고 밝혔다.

 

또 "북 위협·사이버 범죄·암호화폐·우주미사일·탄도미사일에 대한 노력 등 3국 간 새로운 이니셔티브를 시작한다"며 "자유롭고 개방된 안전한 인도태평양 지역을 만드는 게 한·미·일 3국 협력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 조태용 국가안보실장·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왼쪽)·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오른쪽)이 9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한·미·일 안보실장회의 공동 브리핑에 앞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어 "경제적 강압에 맞설 것이며 대만해협 평화·안정을 수호할 것이고 항행 자유를 동·남중국해에서 지켜나갈 것"이라며 "핵심 광물·이차전지 등 공급망 조기경보시스템을 가동했고, 오늘 오후에도 신흥기술·북러 밀착 등 3국 간 협력 심화 분야에 대해 논의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윤석열 대통령께 한·미관계·한·미·일 협력을 강화하겠다는 바이든 대통령 약속·안부를 전한다"며 "바이든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지원이 자유를 위한 것이며 우크라이나만을 유럽만을 위한 것도 아닌 전세계를 위한 싸움이라 말했다"고 전했다.

 

더불어 "한·미·일 파트너십은 이제 시작에 불과하다"며 "3국 간 정부 각급·전 부처 협력 심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아키바 국장은 "북핵·미사일 자금원을 위한 부정한 사이버 활동 대처에 한·미·일 연계를 진행키로 했다"며 "한·미 양국 계속 이행·협력을 요청했으며 조태용 안보실장과 제이크 설리번 미국 국가안보보좌관이 재차 지지해 줬다"고 전했다.

 

또 "중대한 외부로부터 정보 조작 위협으로부터 선거의 공정한 운영 등 자유롭고 민주적 사회 근간을 지키기 위해 3국이 연계해 대처할 것을 확인했다"며 "이 문제에 3국이 새롭게 협력을 강화하자는 데 의견이 일치됐다"고 전했다.

 

한편 전날 윤석열 대통령은 한·미-한·일 양자 간 안보실장 회의 개최 후 설리번 보좌관·아키바 국장을 관저로 초청해 만찬을 갖고 "한·미·일 3국 정상들 간 신뢰도 중요하지만 실제 성과를 만들어 내고 이행한 건 3국 국가안보보좌관들과 대사들이었다"며 "이번 한·미·일 안보실장 회의를 빌려 한·미·일 협력 주인공들에게 감사 만찬을 갖게 되었다"고 밝혔다.

 

더불어 "한·미·일 협력은 세계 곳곳서 무력 충돌이 발생하고 규칙 기반 질서가 공공연히 위협받는 상황서 과거보다 더욱 중요해졌다"며 "캠프데이비드 합의 사항들이 순조롭게 이행되고 있고 앞으로도 이런 동력을 이어 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 윤석열 대통령이 8일 관저에서 한·미·일 안보실장과 만찬에 앞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조태용 국가안보실장·제이크 설리번 미국 국가안보보좌관·윤 대통령·아키바 다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 <사진:뉴시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outh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Reaffirm the obligation to ban North Korea's denuclearization and military cooperation...Strengthen cooperation among the three countries."

Akiba "We decided to proceed with trilateral cooperation to deal with illegal cyber activities to finance North Korea's nuclear weapons and missiles."

-kihong Kim reporter

 

South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announced on the 9th, "We will reaffirm our obligation to prohibit North Korea's denuclearization and military cooperation in accordance with the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 and strengthen cooperation between the three countries to ensure thorough implementation by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his morning, National Security Office Director Cho Tae-yong, U.S. National Security Advisor Jake Sullivan, and Japan's National Security Director Takeo Akiba made this announcement at a joint briefing at the Yongsan Presidential Office following a meeting between the heads of the National Security Offices of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This is the first meeting held as a follow-up to the Camp David Summit between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last August.

 

Director Cho said, "We highly appreciate the joint announcement of independent sanctions by South Korea, the United States, Japan, and Australia for the first time in response to North Korea's launch of a so-called military reconnaissance satellite on November 21, and decided to strengthen cooperation with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n response to North Korean provocations. “We decided to proceed without a hitch with security cooperation, including sharing North Korean missile warning information in real time and establishing a multi-year trilateral training plan,” he said.

 

In addition, "We decided to quickly and effectively pursue follow-up measures to the Camp David Agreement in the areas of cyber, economy, advanced technology, and development cooperation," and "We decided to further strengthen comprehensive cooperation in economic security, including supply chain, technology protection, joint research, and AI governance." He said.

 

He continued, “The security chiefs of the three countries exchanged opinions on global issues, including Ukraine and the Middle East, and agreed that the three countries, which share universal values, will strongly cooperate to protect the international order based on rules and norms,” adding, “Fake news from foreign countries, etc. We also decided to cooperate in responding to influential operations.”

 

In addition, he said, "Through today's meeting, we confirmed that the scope of strategic cooperation between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is very wide and deep. We will continue these discussions next year and strengthen cooperation."

 

Advisor Sullivan said, "We have implemented rapid consultations on threats affecting common interests and security, which is a new pledge of the three countries regarding cooperation in the defense field. We have also expanded defense cooperation among the three countries, including real-time sharing of missile warning information." .

 

He also said, “We are launching a new initiative between the three countries, including efforts against North Korean threats, cybercrime, cryptocurrency, space missiles, and ballistic missiles,” and added, “Creating a free, open, and safe Indo-Pacific region is the key to trilateral cooperation between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He emphasized.

 

He went on to say, “We will fight against economic coercion, protect peace and stability in the Taiwan Strait, and protect freedom of navigation in the East and South China Seas.” He added, “We have activated an early warning system for supply chains such as core minerals and secondary batteries, and this afternoon, we will continue to monitor emerging technologies, North Korea, and Russia.” “We will discuss areas of deepening cooperation between the three countries, including close contact,” he added.

 

At the same time, he said, "I send my greetings to President Yoon Seok-yeol and President Biden's promise to strengthen Korea-US relations and cooperation between Korea-US-Japan." “I said it was a fight for the sake of others,” he said.

 

In addition, he added, "The Korea-US-Japan partnership is just the beginning," and added, "We will strive to deepen cooperation between the three countries at all levels of government and all ministries."

 

Director Akiba said, "We decided to proceed with cooperation between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to deal with illegal cyber activities to finance North Korea's nuclear weapons and missiles. We requested continued implementation and cooperation from bo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nd Director of National Security Office Cho Tae-yong and U.S. National Security Advisor Jake Sullivan “They supported me again,” he said.

 

He also said, "We confirmed that the three countries will work together to protect the foundations of a free and democratic society, including the fair operation of elections, from significant threats of information manipulation from outside," and added, "The three countries agreed to newly strengthen cooperation on this issue." He said.

 

Meanwhile, the day before, President Yoon Seok-yeol invited Aide Sullivan and Director Akiba to his official residence for a dinner after holding a meeting of security chiefs between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It was the national security advisors and ambassadors of the three countries who implemented it,” he said, adding, “We took advantage of this meeting of the security chiefs of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to hold a thank-you dinner for the protagonists of cooperation between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In addition, “Cooperation between Korea, the United States, and Japan has become more important than in the past as armed conflicts occur around the world and the rules-based order is openly threatened,” he said. “The Camp David agreements are being implemented smoothly, and we hope to continue this momentum in the future.” "he said.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