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한글문화연대, 외국어 대신 쉬운 우리말 쓴 기자 16명 선정

박정대 기자 l 기사입력 2023-12-09

본문듣기

가 -가 +

한글문화연대는 지난 12월5일자 보도자료에서 “지난 12월 5일 저녁 7시 프레스센터 20층 프레스클럽에서 쉬운 우리말 기사를 쓴 기자들을 선정해 <쉬운 우리말 기자상>을 수여하는 시상식이 열렸다”고 알리고 “한글문화연대(대표 이건범), 한국기자협회(회장 김동훈), 방송기자연합회(회장 양만희)가 공동 주최해 열린 이 시상식에는 70여 명이 참석해 상의 취지에 공감하며 수상자를 축하했다. 으뜸상을 받은 한겨레신문 임지선 기자는 70대 아버지와 초등학생인 아들이 보기에도 읽기 쉬운 기사를 쓰기 위해 노력했다며 으뜸상 수상 소감을 밝혔다”고 소개했다.

 

한글문화연대측은 “기자 507명을 상대로 언론에서 쉽게 바꿀 수 있는 외국어 60개를 선정하였고, 이를 기준으로 지난 6월부터 11월까지 매주 5만 건씩 총 89만여 건의 기사를 수집해 조사했다. 이렇게 모은 거대자료를 바탕으로 외국어 용어 대신 쉬운 우리말 대체어 위주로 기사를 작성한 기자들을 선정했다. 제1회 <쉬운 우리말 기자상> 선정에 심사위원장으로 참여한 서울신문 이경우 기자는 시상식 심사보고에서 이런 상이 생겨 놀랍다면서도 쉬운 정보로 대중과 소통해야 하는 기자들에게 마땅히 주어져야 하는 명예로운 상이라고 강조했다”고 설명했다.

 

한글문화연대 이건범 대표는 <쉬운 우리말 기자상>을 통해 기자들이 쉬운 우리말 사용에 제일 앞장서 주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밝혔다.

 

제1회 쉬운 우리말 기자상의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으뜸상 임지선(한겨레신문) △가온상 김진명(내일신문), 김용훈(헤럴드경제), 김용택(중도일보), 김종호(와이티엔) △보람상 김아영(내일신문), 김원준(파이낸셜뉴스), 박보성(충청일보), 손원혁(한국방송) △북돋움상 최연진(한국일보), 이서희(한국일보), 박희윤(서울경제), 김예나(한국경제), 조경건(부산일보), 홍민기(와이티엔), 노준철(한국방송).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angeul Culture Solidarity selects 16 reporters who wrote in easy Korean instead of foreign languages

The Hankyoreh Newspaper reporter Lim Ji-seon received the Excellence Award.

-Reporter Park Jeong-dae

 

In a press release dated December 5, the Hangeul Culture Solidarity said, “On December 5, at 7 p.m., an awards ceremony was held at the Press Club on the 20th floor of the Press Center to select reporters who wrote articles in easy Korean and award the <Easy Korean Journalist Award>.” “About 70 people attended the awards ceremony, which was jointly hosted by the Korean Language Culture Solidarity (CEO Lee Geon-beom), the Journalists Association of Korea (Chairman Kim Dong-hoon), and the Broadcast Journalists Association (Chairman Yang Man-hee), sympathized with the purpose of the award and congratulated the winners. Reporter Lim Ji-seon of the Hankyoreh Newspaper, who received the Excellence Award, said, “I tried to write an article that was easy to read for a father in his 70s and his elementary school son,” and expressed his feelings about receiving the Excellence Award.

Korean Culture Solidarity said, “We selected 60 foreign languages that can be easily changed in the media among 507 reporters, and based on this, we collected and investigated a total of 890,000 articles, 50,000 per week from June to November. Based on the large amount of data collected in this way, reporters were selected who wrote articles focusing on easy Korean substitutes for foreign language terms. Reporter Lee Kyung-woo of the Seoul Shinmun, who participated as the head of the judging panel in selecting the 1st <Easy Korean Reporter Award>, said in his review report on the awards ceremony that he was surprised that such an award was created, but emphasized that it is an honorable award that should be given to reporters who must communicate with the public with easy information. did.

Lee Geon-beom, CEO of the Hangeul Culture Alliance, expressed his hope that reporters would take the lead in using easy Korean through the <Easy Korean Journalist Award>.

The winners of the 1st Easy Korean Journalist Award are as follows.

△ First Prize Lim Ji-seon (Hankyoreh Newspaper) △ Gaon Prize Kim Jin-myeong (Naeil Shinmun), Kim Yong-hoon (Herald Economy), Kim Yong-taek (Jungdo Ilbo), Kim Jong-ho (YTN) △ Boram Prize Kim A-young (Naeil Shinmun), Kim Won-jun (Financial News), Park Bo-seong ( Chungcheong Ilbo), Son Won-hyuk (Korea Broadcasting Corporation) △Bukdoum Award Choi Yeon-jin (Hankook Ilbo), Lee Seo-hee (Hankook Ilbo), Park Hee-yoon (Seoul Economic Daily), Kim Ye-na (Korea Economic Daily), Cho Kyeong-geon (Busan Ilbo), Hong Min-ki (YTN), Noh Jun-cheol (Korean Broadcasting)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