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마이 데몬’ 김유정·송강 화보, 드라마틱한 비주얼..대체불가 매력 발산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3-11-21

본문듣기

가 -가 +

▲ ‘마이 데몬’ 김유정·송강 화보 <사진출처=엘르>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1일 <엘르> 측은 “오는 24일 방영을 앞둔 SBS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의 김유정과 송강이 <엘르>와 조우했다. 재벌 상속녀와 악마의 관계를 그린 판타지 멜로인 드라마의 매력을 살려 화보도 두 사람의 드라마틱한 비주얼을 담는 데에 주력했다”고 밝혔다.

 

화보 촬영 후에는 인터뷰가 진행됐다. 각자 맡은 캐릭터의 특징을 묻는 질문에 김유정은 “도도희는 성격도 환경 자체도 이전에 연기한 캐릭터들과 다른 면이 많다. 그렇다고 억지로 뭔가를 만들려고 하기 보다는 그 안에서 자유롭게 움직이려고 했다. 감정에 워낙 충실한 캐릭터라 표현의 스펙트럼이 넓다”라고 대답하며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구원 역할의 송강은 “대본으로 볼 때는 코미디 요소가 강하다고 생각했는데 연기를 막상 하려고 보니 자신감 넘치는 말투를 비롯해 어려운 점이 많았다. 구원은 자기애가 정말 강한 캐릭터다.”라며 역할에 몰입한 모습을 보였다.

 

악마의 제안을 받으면 어떨 것 같냐는 질문에 송강은 “소소한 것에 행복감을 느끼는 사람이라 어떤 제안도 받아들이지 않을 것 같다. 아침에 일어나서 헬스 가고, 다녀와서 반신욕 하며 책 읽는 것. 그런 것들에 행복을 느낀다”라고 말하며 소탈한 일상을 공유하기도 했다. 

 

김유정 또한 “최근 뇌 과학에 빠져서 관련 영상을 많이 보고 있다. 뇌와 유전자에 대해 과학적으로 설명해주는 책도 찾아 읽는다”라고 말하며 관심사에 대해 털어 놓았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 김유정과 송강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2월호와 웹사이트에서, 두 사람의 특별한 케미스트리를 포착한 유튜브 필름은 엘르 유튜브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y Demon’ Kim Yoo-jung and Song Kang pictorial, dramatic visuals...irreplaceable charm

 

‘Elle’ pictorial released on the 21st, ‘My Demon’ first broadcast on the 24th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On the 21st, <Elle> said, “Kim Yoo-jung and Song Kang of the SBS Friday-Saturday drama <My Demon>, which is scheduled to air on the 24th, met with <Elle>. “Taking advantage of the charm of the fantasy melodrama depicting the relationship between a chaebol heiress and the devil, the pictorial focused on capturing the dramatic visuals of the two people,” he said.

 

After the photo shoot, an interview was held. When asked about the characteristics of each character, Kim Yoo-jung said, "Do Do-hee's personality and environment are very different from the characters she has played before. She said that rather than trying to force herself to create something, she tried to move freely within it. “She is a character who is very faithful to her emotions, so she has a wide spectrum of expression,” she answered, revealing her affection for the character.

 

Song Kang, who plays the role of Guwon, said, “When I read the script, I thought the comedy elements were strong, but when I actually tried to act, there were many difficulties, including the confident speaking style. “She is a character with really strong self-love,” she said, showing her immersion in the role.

 

When asked how she would feel if she received an offer from the devil, Song Kang said, “I am a person who finds happiness in small things, so I don’t think I will accept any offer. I wake up in the morning, go to the gym, come back, take a half-body bath, and read a book. “I feel happy about those things,” he said, sharing his simple daily life.

 

Kim Yoo-jung also said, “I’ve been into brain science recently, so I’ve been watching a lot of related videos. “She also reads books that explain the brain and genes scientifically,” she says, opening up about her interests.

 

Meanwhile, the pictorial and interview of Kim Yoo-jung and Song Kang from the SBS Friday-Saturday drama <My Demon> can be found in the December issue of <Elle> and website, and the YouTube film capturing the special chemistry between the two can be found on Elle YouTube.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