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니치레이 레이디스 대회>오랫만에 좋은 성적을 보인 윤채영

- 작게+ 크게

이지혜 해외통신원
기사입력 2017-06-18

 

▲ 버디를 해낸 윤채영     © 브레이크 뉴스 이지혜 해외통신원

 

2017JLPGA투어 16번째 대회인 니치레이레이디스

총상금 8천만엔(8),우승상금 1440만엔(한화14천만원)으로 (6,566야드 파 72)

616일부터 3일간 치바현 소데가우라 컨트리 클럽 신소대코스에서 개최한다.(편집자 주)

 

 

버디5개와 보기 1개로 2언파의 공동11위.

 

"오랫만에 괜찮은 플레이였다"

 

일본적응은 잘 하고 있다는 말과 함께 적응해 나가지 안되지 않겠냐는 강한 의지의 모습도 보였다.

오랜 한국투어를 접고 일본을 택한 마음도 쉽지는 않았을 텐데, 가족들과 떠나 타지에서 혼자서 모든일을 해내야 하는 것 또한  여러가지로  힘든일이다.

 

미녀골퍼, 팔등신 미녀골퍼라는 수식어를 달고 다니는 윤채영선수.

얼굴도 예쁜 만큼 마음씨도 예쁜 선수이다.

 

골프선수준비중인 동생들을 강하게 키우기 위해 큰딸로서의 책임을 다하는 모습도 대견해보인다.

 

강한 마음가짐을 한 만큼 일본에서 실력도 인정 받고 인기도 많이 받는 예쁜 골프선수가 되어 주길 바란다. 

 

 

<브레이크 뉴스 이지혜 해외통신원>breaknewslee@gmail.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