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개호 의원 “LTE 요금제도 기본료 인하 해당될지 살피고 있어”

- 작게+ 크게

최수진 기자
기사입력 2017-06-19

▲ 이개호 국정기획위 경제2분과 위원장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최수진 기자= 이개호 국정기획위 경제2분과 위원장이 “통신비 경감 문제는 미래부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지만 통신3사 자발적 참여, 이해와 납득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개호 위원장은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통의동 금융감독원 연구원에 마련된 국정자문위원회 미래창조과학부 4차 업무 보고에 앞서 “국민 모두가 통신 요금에 관심이 많다. 기본료 1만1000원을 내리느냐 내리지 않느냐도 중요하지만 통신요금이 합리적으로 책정되고 있는지에 대해서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통신비 공약 이행을 국민 눈높이에 맞춰야 하는 부담이 있다. 국정기획위는 조속한 시일 내에 통신비 공약 이행 방안 일정을 제시하고자 한다”며 “당장 가능한 방안, 내년에 할 일, 그 후에 할 과제를 단계별로 정리해 보고할 것이다. 먼저, 기본료 인하는 2G, 3G 외에도 해당되는 요금이 있는지 살피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 위원장은 “보편적 데이터 이용료 완화, 공공 와이파이 확충에 대해서도 통신3사 참여를 바탕으로 국민의 부담을 줄이는 노력을 함께 하고 있다”며 “ 특히, 취약계층이 경제적인 이유로 차별받지 않도록 세심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break987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