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함은정 강경준 이주연 차도진 ‘별별 며느리’, 대본 열공 현장사진 공개

- 작게+ 크게

이남경 기자
기사입력 2017-06-19

▲ ‘별별 며느리’ 이주연 차도진 함은정 강경준 <사진출처=아이윌미디어>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이남경 기자=
‘별별 며느리’ 대본에 푹 빠진 채 ‘초집중 모드’로 촬영에 임하고 있는 배우들의 모습이 포착됐다. 

 

MBC UHD특별기획 ‘별별 며느리’ 측은 19일 걸그룹 티아라 멤버 함은정, 배우 강경준, 이주연, 차도진의 열정 가득한 ‘대본 열공’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열일’을 하고 있는 함은정, 강경준, 이주연, 차도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초집중 모드로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는 이들의 모습에서 뜨거운 연기 열정이 느껴진다.

 

극중에서 ‘무한 긍정녀’ 황은별 역을 맡아 사랑스럽고 수수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끌어당기고 있는 함은정은 촬영 현장에서도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사진 속 함은정은 진지한 표정으로 대본을 탐독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어디하나 빼놓을 데가 없는 ‘멀티 훈남’ 태권도 사범 최한주로 분한 강경준은 보기만 해도 미소가 절로 지어지는 훈훈한 모습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장소를 가리지 않고 잔디밭에 앉아 대본에 집중한 그의 모습은 열정 넘치는 촬영장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한다.

 

극중에서 황금별과 박민호로 분해 꿀 떨어지는 닭살 커플의 모습을 리얼하게 그려내고 있는 이주연과 차도진은 카메라 밖에서도 서로 대사를 맞춰보며 끊임없이 소통하는 모습으로 꿀케미를 자랑한다.

 

특히 안하무인이지만 허당기 넘치는 황금별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는 이주연은 수시로 대본을 확인하며 심혈을 기울여 촬영에 임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별별 며느리’ 제작 관계자는 “캐릭터에 몰입해 완벽한 연기를 보여주려는 함은정, 강경준, 이주연, 차도진의 연기 열정 덕분에 뜨거워진 여름 날씨에도 에너지 넘치게 촬영이 진행되고 있다. 앞으로 흥미진진한 이야기들이 본격적으로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지난 10회 방송에서는 서로에게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가게 된 은별과 한주, 그리고 결혼 전 혼수 문제를 두고 곤란한 상황에 놓인 금별과 민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또한 수성재를 사이에 두고 끝나지 않는 싸움을 이어가고 있는 한주와 민호네 가족의 이야기가 담겨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별별 며느리’ 11회는 19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brnstar@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