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 활성화 대책 마련하자

- 작게+ 크게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17-06-19

대전광역시의회 송대윤의원(더불어민주당, 유성구 1)은 19일 대전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정책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이 번 간담회는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 내 대전중앙청과 송성철 대표를 비롯해 노은시장 상인대표들이 참석하였으며, 대전시에서는 인석노 농생명산업과장, 권오균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관리사업소장 등이 참석하여 노은시장의 어려움과 해결방안들을 논의하였다.
    
노은시장 송성철 대표는 타 광역시의 제2도매시장 중, 대전을 제외한 인천, 광주, 부산은 기존 도매시장과의 점유율이 50:50으로 형성되고 있으나, 대전노은시장은 37:63으로 오정시장에 비해 노은시장이 매우 침체되어 있다며, 이에 대한 대전시 차원의 해결대책을 요구하였다. 
    
한편, 김연풍 과일조합장은 불평등하게 배분된 점포의 평등 배분과 천정 누수문제, 비둘기 배설물 처리 문제 해결 등을 요구하였으며, 설승채 채소조합장은 무분별하게 가설건축물로 축조되어 있는 저온저장고를 정상화시켜 줄 것과 노은시장 내 녹지를 해제하여 관련 상가를 증축해 줄 것을 요구하였다.
    
이날 간담회를 주관한 송대윤의원은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이 오정농수산물도매시장의 활성화에 비해 상대적으로 침체되어 가고 있는 것이 현실이고, 그로 인해 시장 상인들의 어려움은 커져만 가고 있다며, 오늘 간담회에서 제기된 건의사항과 노은시장 활성화 방안들에 대해서는 의회차원에서 대전시와 함께 필요한 정책방안들을 적극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