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광주시, 교통사고 감축 위한 사업용 운전자 결의대회 개최

- 작게+ 크게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17-06-20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시는 19일 광주교통문화연수원 대강당에서 광주지역 교통 관련 기관․단체와 사업용 운전자 등이 참여한 가운데 ‘교통사고 감축 및 친절도 향상을 위한 사업용 운전자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광주교통문화연수원과 광주선진교통범시민운동본부가 주관해 광주지방검찰청, 광주지방경찰청, 한국도로공사, 도로교통공단,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조합(택시, 버스, 화물 등), 녹색어머니회, 안전학교 등 10여 개 기관 ․ 단체회원 500여 명이 참석했다.

 

윤장현 시장은 이 자리에서 “그동안 교통사고 없는 안전도시 구현을 위해 지속적인 교통지도·단속, 교통시설 개선, 사업용운전자 준법·안전운행교육, 어린이 안전학교 운영 등 다각적인 대책마련에도 교통사고가 줄어들지 않고 있다”며 “교통 유관단체에서는 적극적인 사고예방대책을 마련하고 사업용 운전자들은 안전운전을 생활화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사업용자동차 운전자들은 준법운행과 노약자 배려, 건전한 운송질서 확립, 시민이 감동하는 친절서비스 제공, 과적·졸음운전 안하기, 교통법규 준수 등 6개항 실천에 앞장서기로 다짐했다.

 

결의대회에 이어 윤 시장과 참석자들은 연수원 한새봉갤러리에서 교통안전 희망리본을 부착했다.

 

또한, 시 교통지도차량과 택시·화물·버스 등 사업용차량은 대 시민 홍보를 위해 경찰 순찰차량을 선두로 교통문화연수원-일곡병원-북부경찰서-폴리텍대학-유스케어-광주시청까지 가두캠페인을 벌였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