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한국아마추어골프협회, 올바른 골프 산업 간담회 개최

- 작게+ 크게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18-01-13



(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사단법인 한국아마추어골프협회는 지난 10일 서울 청담동 리베라 호텔에서 2018년 새해를 맞아 골프장 그린피 관련 기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사)한국아마추어골프협회 김재철 상임고문 (전 대한체육회 사무총장)은 골프 산업의 저변확대와 맞물려 올바른 골프 산업의 성장 방안과 문제점을 설명하고, 사회적 기업의 투명하고 공정한 사회공헌 방식에 대한 의견을 제시했다.


특히 아마추어 골퍼 대부분이 골프장 부킹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에이전시나 매니저를 거치며 발생되는 수수료를 예를 들면서 골프가 대중화된 일부 국가에서 우리와 비슷한 협회가 나서 불필요한 비용을 최소화한 합리적인 부킹 서비스의 운영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한국아마추어골프협회가 더 나은 방식을 고민하고 최선의 방안을 마련해 상기 수수료가 아마추어 골퍼에게 부담이 아닌 혜택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개진된 방식을 도입하고 운영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김재철 상임고문은 골프를 사랑하고 즐기는 골퍼의 한 사람으로 계속해서 오르는 골프관련 세금의 적절성에 의문을 제기하며, 관련 산업의 부당한 부분이 있으면 협회가 나서 합리적인 세금이 책정될 수 있도록 꾸준히 모니터링하고 준비할 것 이라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이서진 이사장을 비롯해 최수홍 협회장과 김재철 상임고문 등 협회 임원과 관계자들을 포함해 약 70여명이 참석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