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영암군 미암면, 홍콩에서 날아온 온정의 손길

- 작게+ 크게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18-01-14



(영암=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전남 영암군 미암면에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1월 9일부터 11일까지 글로벌 농촌봉사활동이 펼쳐졌다.

 

중국, 멕시코,인도 등 다양한 국적의 학생들이 있는 홍콩 폴리텍 대학교와 목포대학교 학생들이 한국 농촌을 체험하고,어르신들을 위해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준비한 것이다.

 

선황2리,채지1리,신포1리,호포2리,미암지역아동센터 총 5곳과 시종 밝은 지역아동센터를 8명으로 구성된 팀이 방문했다.

 

어르신들께 노래불러드리기 등 장기자랑과 풍선놀이,어깨 주물러드리기, 퍼즐맞추기 게임 등을 함께하며 오랜만에 경로당에 세대가 어우러진 웃음소리가 퍼졌다.

 

또한 지역아동센터에서는 전통요리실습, 아이들과 짝궁 맺기를 하며 영어로 대화하는 진풍경을 보여주었다.

 

김인재 면장은 학생들과 함께 한 자리에서 “청소년기 감동과 기억이 평생을 간다. 미암면에서 뜻 깊은 시간을 갖고 좋은 기억을 담고 가길 바란다. 어르신들께 따뜻한 손주역할을 해주면 더욱 좋겠다”며 환영의 인사를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