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포토]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 깜작 등장에 시선 집중

- 작게+ 크게

김상문 기자
기사입력 2018-02-10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뒤편에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김영남과 김정은의 여동생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인 김여정이 깜짝 참석 세계의 시선을 집중 시켰다.  특히 그곳에는 미국의 마이크 펜스 부통령과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함께 있는 자리여서 북한의 핵 무장에 따른 각국의 입장 차이를 반영하듯 남, , , 일이 묘한 대조를 보였다

 

▲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뒤편에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김영남과 김정은의 여동생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인 김여정이 행사에 깜작 참석 언론에 시선을 집중 시키고 있다.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뒤편에 북한의 김영남과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이 행사를 관람하고 있다.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 북한의 김영남 최고 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이 참석 남북단일팀 입장에 박수를 치고 있다.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와 미국의 펜스 부통령 일본의 아베 총리가 참석 하였다. 특히 뒤편에는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김영남과 김정은의 여동생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인 김여정이 참석 북한의 핵무장에 따른 각국의 입장차이를 반영하듯 묘한 분위기를 보이고 있다.   © 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