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문재인 대통령, 패럴림픽 방문 “최선 다하는 모습 자체로 감동”

- 작게+ 크게

박재우 기자
기사입력 2018-03-14

▲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평창 패럴림픽 현장을 찾아 경기 관람을 한뒤 대한민국 대표팀과 북한 대표팀의 선수 및 임원진을 만나 격려했다.     © 청와대

 

브레이크뉴스 박재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평창 패럴림픽 현장을 찾아 경기 관람을 한뒤 대한민국 대표팀과 북한 대표팀의 선수 및 임원진을 만나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메달리스트' 신의현 선수가 출전한 좌식 크로스컨트리 경기에 참석해 신의현 선수 가족을 만나 "메달을 딴 것 축하드리지만 설령 그렇지 못하더라도 최선을 다하는 모습, 그것이 가장 감동"이라고 말했다.

 

신의현 선수에게는 "조금 전에 어머니를 만나 뵀는데 무척 자랑스러워 하셨다"라며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최고"라고 응원했다.

 

한편, 이날 경기에는 우리 선수 4명과 함께, 와일드카드 초청으로 북한 선수 2명도 출전 했다.

 

북한 대표팀 선수들인 마유철, 김정현 선수들에게는 "반갑다. 열심히 해줘서 고맙습니다"라며 "참가해보니 어떻느냐. 우리도 북한에 가서 한 번 해보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북한 대표팀 임원진은 "남측에서 대표단과 선수단을 환대해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답했고, 문재인 대통령도 "체육계와의 교류를 활성화하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parkjaewu@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