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KT, 'T맵' 운전자가 많이 찾은 진짜 맛집 알려준다

- 작게+ 크게

임중권 기자
기사입력 2018-05-17

 

▲ SKT가 T맵을 통해 맛집 안내 서비스를 지원한다.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임중권 기자= SK텔레콤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T맵(T map)에 운전자 목적지 데이터를 기반으로 맛집을 알려주는 기능이 새롭게 추가됐다.

 

SKT는 17일 “이번에 추가된 기능은 T맵 사용자 실제 목적지 설정 데이터를 활용해 현 위치 근처 T맵 검색 빈도수가 높은 음식점을 알려준다”며 “검색 빈도가 높은 음식점은 상호 옆에 T맵 인기라고 표기되며 상세정보에서 T맵 사용자 최근 3개월간 해당 맛집 이용 횟수를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검색은 단순 맛집 검색 외에도 이탈리안 맛집이나 망원동 맛집 식으로 업종 및 맛집 혹은 장소와 맛집 식으로 검색 가능하다.

 

T맵 이용이 운전자 중심으로 이뤄지는 만큼 주차되는 맛집으로 검색 시 주차가 가능한 맛집을 우선 안내한다. 아울러 음식점 이름 옆에 영어 대문자 ‘P’를 표기하는 방식으로 쉽게 주차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맛집 검색 기능은 ‘T맵x누구(NUGU)’에 음성으로 ‘아리아, 맛집 찾아줘’라고 물어보거나, 검색 창에 ‘맛집’을 입력하면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주행 중 맛집 음성 검색이 가능해 운전자의 안전운전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 외에도 맛집 정보 스타트업 다이닝코드와 협력을 통해 검색한 맛집 연락처나 메뉴, 영업시간, 홈페이지, 메뉴, 상세 위치 등 음식점에 대한 상세정보와 ‘줄 서서 먹는’, ‘TV맛집’, ‘원조’ 등의 테마별 검색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맛집 검색 기능은 시스템에 적용돼 별도의 업데이트 없이 사용할 수 있다. 회사는 향후 근처 맛집 안내와 주행 경로 상 맛집을 확인하는 기능 등 T맵 이용자 편의를 제고할 다양할 기능을 서비스에 추가할 계획이다.

 

break987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