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KT, 그룹 직원·가족 화합 위한 특별한 연주회 개최

- 작게+ 크게

임중권 기자
기사입력 2018-05-17

 

▲ KT 황창규 회장이 ‘제5회 KT 체임버 오케스트라 특별연주회’를 찾은 임직원을 격려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임중권 기자= KT가 지난 16일 저녁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KT그룹 임직원과 그 가족들을 위한 제5회 KT 체임버 오케스트라(chamber orchestra) 특별연주회’를 열었다.

 

KT는 17일 “최근 개최한 특별연주회는 2016년 5월 제1회 공연을 시작해 5회를 맞았다”며“KT 그룹 임직원과 그 가족들의 화합, 감성 충전을 위한 패밀리 콘서트로 진행됐다”고 밝혔다.

 

김용배 추계예술대학교 교수의 작품 설명과 이택주 이화여자대학교 명예교수의 지휘, 피아니스트 김원, 바이올리니스트 김수연의 협연으로 진행된 이번 연주회에는 황창규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가족 2500여 명이 객석을 가득 채우며 성황을 이뤘다.

 

KT는 이번 특별연주회를 행사에 참석하지 못한 직원들과 모든 국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올레TV를 통해 공연을 무료로 생중계했다. 또 특별연주회의 감동을 언제든지 다시 느낄 수 있도록 올레TV VOD로 다시보기를 지원한다.

 

한편, 이 날은 KT 체임버홀이 개관 9주년을 맞이하는 날이였다. KT는 소리를 전하는 통신 특성을 살려 음악을 통한 소통을 위해 2009년 5월부터 서울시 양천구 목동에 클래식 전문 공연장 KT 체임버홀을 운영해왔다.

 

403석 규모 KT 체임버홀은 매월 첫째 수, 셋째 주 토요일 오후 ‘KT와 함께하는 토요일 오후의 클래식’을 공연하며 현재 누적 관객 8만 명을 넘어설 정도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KT 체임버홀은 9년째 1만원 관람료를 유지하면서 클래식 문턱을 낮추는데 앞장서고 있다. 공연 수익금을 난청 아동을 지원하는 ‘청각장애아 소리찾기’ 사업에 기부하며 의미를 더하고 있다.

 

이에 더해 더 많은 국민들이 클래식 공연을 접할 수 있도록 올레 TV VOD 서비스를 통해 무료 다시보기를 지원하고 있다. 

 

윤종진 KT 홍보실장 부사장은 “KT 체임버 오케스트라를 통해 직원들의 감성 충천과 힐링, 그리고 직원, 가족 간 소통과 화합에 일조할 기회를 마련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KT 그룹 임직원, 더 나아가 국민들에게 아름다운 문화 나눔을 지속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