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정글의 법칙’ 설인아, 물속 위기에 빠진 ‘인아 아가씨’..“진짜 죽을 뻔”

- 작게+ 크게

박동제 기자
기사입력 2018-06-08

▲ SBS ‘정글의 법칙’ 설인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SBS ‘정글의 법칙’의 ‘인아 아가씨’ 배우 설인아가 물속에서 위기를 맞았다.

 

정글에 오기 전부터 프리다이빙 연습에 매진한 설인아는 실제로 수심 깊은 바다에서도 자유자재로 헤엄치는 것은 물론, 수준급 사냥 실력까지 선보여 ‘인아 아가씨’라는 수식어를 얻은 바 있다.

 

자신감을 느끼게 된 설인아는 멕시코 유카탄 지역의 상징인 세노테를 발견하고는 바로 입수했다. 세노테는 바다보다 비교적 작은 규모이기 때문에 특별히 스노클 장비를 갖추지 않은 채였다. 긴 팔다리가 돋보이게 쭉 뻗고 자신 있게 점프 입수한 설인아는 무더위의 시원함을 날리며 세노테를 즐기는 듯 보였다.

 

그런데 물에 들어간 지 얼마 되지 않아 설인아의 다급한 외침이 들렸다. 생각보다 깊은 수심에 팔다리의 힘이 들어가고 갑자기 허우적거리기 시작한 것. 긴급 상황에 ‘정글의 법칙’의 수중 촬영 감독이자 안전을 담당하고 있는 전문가가 투입돼 설인아를 구조했다.

 

설인아는 “살려달라고 했다. 스노클 장비 없이도 할 수 있겠지 하는 마음에 뛰어들었다가 진짜 죽을 뻔했다”며 당시 위급했던 상황을 설명했다.

 

패기로 똘똘 뭉친 ‘인아 아가씨’ 설인아를 당황케 한 세노테의 자세한 사연은 오는 8일 금요일 밤 10시 SBS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 편을 통해 방송된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