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나 혼자 산다’ 한혜진, 엄마와 여름맞이 좌충우돌 농촌 체험 ‘관심↑’

- 작게+ 크게

박동제 기자
기사입력 2018-07-12

▲ MBC ‘나 혼자 산다’ 한혜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한혜진의 여름맞이 좌충우돌 ‘홍천 포레스트’가 펼쳐진다.

 

오는 13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임 찬)에서는 한혜진이 여름을 맞아 강원도 홍천에 있는 어머니의 집을 방문한다.

 

이날 한혜진은 소소하게 농사를 지으며 생활하시는 어머니를 따라 좌충우돌 농촌 체험을 했다고. 깨끗한 공기와 신선한 작물들은 물론 싱그러운 자연에 취한 그녀의 모습은 보기만 해도 힐링되는 슬로우 라이프를 안방극장에 선사하며 색다른 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그러나 농사를 알지 못하는 일명 농.알.못 한혜진은 어머니의 평화로운 텃밭에 뜻하지 않은 위기를 불러일으켰다는 후문. 특히 보이는 풀마다 “이게 잡초야?”라고 말하며 멀쩡한 작물까지도 거침없이 뽑아내려 하는 등 제대로 허당미를 발산한다.

 

이외에도 어머니의 뒷목을 잡게 한 한혜진의 만행까지 펼쳐질 예정이라 이번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는 상황.

 

뿐만 아니라 다슬기를 잡기 위해 찾아간 개천에서도 녹록치 않은 고난을 겪었다고 해 한층 더 흥미진진한 그녀의 이야기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한혜진은 화보 촬영이나 여행, 회사 체육대회 등 그녀만 등장하면 뜬금없이 쏟아지는 비에 ‘비를 부르는 마녀’에 등극했던 바, 이번에도 그 명성을 이어갈만한 폭우를 만났다고 해 오는 13일 방송에 대한 기대지수를 높이고 있다.

 

강원도 홍천에서 펼쳐질 달콤살벌한 한혜진 판 ‘리틀 포레스트’는 오는 13일 밤 11시 10분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