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가스안전교육원-삼성디스플레이, ‘안전강화’ 업무협약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18-10-11

본문듣기

가 -가 +

 


충북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한국가스안전공사 가스안전교육원(이하, 가스안전교육원)은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와 가스안전 최고의 전문가를 양성하여 산업 현장의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11일 천안시 소재 가스안전교육원에서 체결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첨단 전자제품인 TV, 노트북, 스마트폰 등 디스플레이 생산 공정에서 취급하는 특수가스 및 독성가스를 포함하는 고압가스에 대한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제대로 알고 바르게 일하는전문인력 양성에 강한 의지를 갖고 있다.

 

가스안전교육원 역시 연간 약 24천여 명에 이르는 교육생들에게 보다 현장감 있고 체험 가능한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200857점에 이르는 현장 실습장비를 보유하고 교육을 강화하는 등 실무교육에 다각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가스안전교육원에서는 삼성디스플레이의 특수성을 감안한 맞춤형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양사의 교육(실습) 및 가스 취급 시설 등을 상호 활용하기로 했다. 교육원의 전문 인력과 삼성디스플레이의 현장 전문가가 양사에 출강한다. 특히, 삼성디스플레이에서는 맞춤형 직무교육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현장 전문가 양성계획을 실행에 옮기고 있다.

 

더불어 첨단 제품생산 공정에서 필수적으로 사용하는 독성가스를 포함한 특수고압가스 취급 등과 관련한 내용을 VR 가상체험을 활용한 교육 콘텐츠로 활용하는 등 다양한 교육 방안을 마련하는데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서준연 가스안전교육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서 가스안전교육원이 제공하고 있는 고품질의 안전교육을 삼성디스플레이 사업에 접목함으로써 안전관리 수준 향상에 기여하고, 가스안전교육원의 현장실무 및 체험식 교육의 수준이 한 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