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더 CJ컵 @ 나인브릿지3R] '부족한 부분 보안' 슈퍼 루키 임성재

이지혜 해외통신원 l 기사입력 2018-10-20

본문듣기

가 -가 +

18일부터 나흘간 제주 서귀포시에 위치한 클럽 나인브릿지(72, 7,184야드)에서 개최되는 PGA투어 " CJ @ 나인브릿지" (총상금 950만 달러(한화 약 107억원), 우승상금 171만달러(한화 약 19억원) THE CJ CUP @ NINE BRIDGES)에 세계랭킹 상위권 PGA 선수들이 출전한다.

올해로 두번째 맞는 " CJ @ 나인브릿지"는 총상금 950만달러(107)으로 국내에서 치러지는 유일한 PGA투어 정규대회이며 상금랭킹 30위안에 드는 선수 중 13명이 출전하는 예선 탈락없는 대회이다. 이번 대회의 우승자는 500점의 페덱스컵 포인트와  두 시즌 전 경기 출전 시드 보장과 동시에 2019 센트리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 커리어빌더 첼린지, 아놀드 팔머 인비테이셔널, 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마스터스 토너먼트, RBC 헤리테지, PGA챔피언십, 찰스 슈왑 챌린지,더 메모리얼 토너먼트에 출전 자격 부여된다. 미국 국적의 선수가 우승할 경우 2019U.S 프레지던트 컵 출전 포인트 1000점을 획득한다.

 

▲ [더 CJ컵 @ 나인브릿지3R] 임성재, 제공 - JAN GOLF     © 브레이크 뉴스

 

올해 웹 닷컴에서 선수상과 신인상을 받은 임성재는 1,2라운드 스타 플레이어 브룩스 켑카와 저스틴 토머스와 함께 긴장한채 경기를 펼치며 73-71타로 1,2라운드를 마쳤다. 바람이 적었던 3라운드에서 전반 홀 보기 없이 버디 1개를 이루며 안정적인 플레이를 보였으나 2번홀의 보기, 3번홀 더블보기, 4번홀 보기로 아쉬워했다. 3번홀에서 3온을 노렸지만 그린 왼쪽 벙커 앞 러프, 4번째 샷도 그린 옆에 떨어지며 3퍼트로 더블보기를 범했다후반 홀 연속 버디를 성공했지만 71, 1언더파로 스코어는 줄이지는 못했다. 공동43위.

 

보기, 더블보기, 보기로 어의가 없었다. 전반 홀 샷 감도 좋았는데 아쉽다. PGA투어는 아직 2개대회 출전이지만 웹 닷컴과 크게 다른점은 없는 것 같다. 페어웨이, 그린의 작은 차이정도. 핀 위치는 비슷한 것 같다. 오랜만에 한국 경기라 아시는 분들이 응원하러 와 주셨다. 응원해 주셔서 힘이 났다. 부족한 부분은 보안해서 마지막 라운드에서는 공격적인 플레이를 하려고 한다.”라고 경기소감을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