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건국대글로컬 박지영 프로, 910일 만에 '우승'

김병주 기자 l 기사입력 2018-12-13

본문듣기

가 -가 +

▲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건국대 글로컬캠퍼스 박지영 프로가 910일 만에 우승컵을 잡았다. (C)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제공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건국대 글로컬캠퍼스 박지영 프로가 910일 만에 우승컵을 잡았다.

 

박 프로는 베트남 호치민시 트윈도브스G.C(par72, 6579yard)에서 열린 2019시즌 KLPGA투어 개막전 효성 챔피언십(총상금 7억원, 우승상금 1억4000만원)에서 최총 합계 10언더파 206타로 2년 6개월만에 통산 2승을 기록했다.

 

그는 지난 2015년 신인왕을 기록하고 2016년 S-oil 챔피언스 인비테이셔널에서 첫 승을 기록했지만 이후 2017시즌과 2018시즌에서 2번의 준우승과 3위 기록으로 아쉬운 결과를 이어 왔었다.

 

박지영 프로는 "첫 우승 이후 2승을 위해 달렸지만 될 듯 말 듯해 속이 많이 상했다"면서 "우승을 하니, '이제 됐다'는 생각에 지금까지 해왔던 노력이 뜻 깊고 보람차 눈물이 흘렀다"고 말했다.

 

이번 박지영 프로의 통산 2승 기록으로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골프부는 세계3대투어 통산 128승을 기록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