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꽃미녀 파이터’ 이수연, 이예지와 ROAD FC 데뷔전 승리..“기쁘고 힘들어”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8-12-16

본문듣기

가 -가 +

▲ 이예지 이수연 <사진출처=ROAD FC>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지난 XIOAMI ROAD FC 051 XX(더블엑스)에서 이예지(19, 팀제이)를 꺾고 데뷔전을 승리로 장식한 ‘꽃미녀 파이터’ 이수연(24, 로드짐 강남MMA)이 경기 종료 후 진행된 백스테이지 인터뷰에서 눈물을 보였다.

 

“너무 기쁩니다. 정말 기쁘고, 너무 힘들어요”라며 운을 뗀 이수연은 “(시합 전부터 보여주신 관심이) 부담이 많이 됐고, 꼭 이겨야겠다는 생각을 해서 자신과의 싸움을 한 것 같아요”라며 데뷔전 소감을 전했다.

 

이에 더해 그동안 이어졌던 이예지와의 신경전에 대해서는 “경기 때 죽여버리자는 생각을 했어요”라며 여전히 날선 모습을 보였다.

 

▲ 이수연, 이예지와 ROAD FC 데뷔전 승리     © 브레이크뉴스


데뷔전에서 깜짝 승리를 보여준 이수연의 백스테이지 인터뷰 영상은 ROAD FC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ROAD FC는 오는 2019년 2월 23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샤밀 자브로프와 만수르 바르나위의 100만불 토너먼트 결승전을 진행한다. 두 파이터 중 승리하는 최후의 1인은 2019년 5월 제주도에서 ‘끝판왕’ 권아솔과 토너먼트의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