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쌀딩크 박항서 매직’ 베트남, 말레이시아 꺾고 10년만에 스즈키컵 우승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8-12-16

본문듣기

가 -가 +

▲ ‘쌀딩크 박항서 매직’ 베트남, 말레이시아 꺾고 10년만에 스즈키컵 우승 <사진출처=SBS 방송 캡처>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쌀딩크’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이 말레이시아를 꺾고 스즈키컵 우승을 차지했다.

 

박항서 감독이 수장으로 있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지난 15일 베트남 하노이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말레이시아와의 ‘2018 AFF 스즈키컵’ 결승 2차전에서 1-0 승리를 거뒀고, 1·2차전 합계 3-2를 기록하며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스즈키컵’은 동남아시아 축구연맹(AFF) 가입국들만 출전하는 대회로, 일명 ‘동남아시아의 월드컵’이라 불린다. 베트남은 이번 우승으로 지난 2008년 이후 10년 만에 우승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날 경기에서 베트남은 전반 6분 응우옌 꽝하이이 왼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응우옌 아인득이 왼발 논스톱 발리슛으로 연결하며 말레이시아 골망을 흔들었다. 1-0으로 앞선 베트남는 말레이시아의 파상공세를 잘 막아내며 1-0으로 승리를 거뒀다.

 

박항서 감독은 경기 후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최근 두 달 동안 우리 선수들은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줬다. 선수들과 코치들, 그리고 우리를 응원해준 모든 베트남 국민들과 우승의 기쁨을 나누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박항서 감독은 “저를 사랑해주는 만큼, 내 조국 대한민국도 사랑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항서 감독은 지난 1월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에서 역대 첫 준우승,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역대 첫 4강 진출과 더불어 이번 스즈키컵 우승으로 ‘박항서 매직’을 이어가고 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