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신세계百 ‘스케쳐스X원피스’ 한정판 운동화 단독 판매

김다이 기자 l 기사입력 2019-01-10

본문듣기

가 -가 +

▲ ‘스케쳐스X원피스’ 운동화 6종   ©신세계백화점

 

브레이크뉴스 김다이 기자= 신세계백화점이 단독으로 스케쳐스와 일본 만화 원피스를 콜라보한 운동화를 판매한다.

 
11일부터 본점, 강남점, 영등포점 등 신세계백화점 11개 점포에서 ‘스케쳐스X원피스’ 한정판 운동화를 백화점 단독으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전 세계 42개국에서 총 4억3000만 부가 팔린 일본의 인기 만화 ‘원피스’는 연재 시기 때마다 실시간 검색어에 오를 정도로 국내에서도 많은 인기를 끌고 있으며, 피규어·퍼즐 등 각종 캐릭터 상품에 대한 수요도 높은 편이다.

 
신세계는 이번 한정판매에 앞서 지난해 1월에도 ‘스케쳐스X원피스’ 한정판 운동화 3000족을 완판한 바 있다.


‘엑소 운동화’로 잘 알려진 ‘딜라이트2’ 제품을 원피스 주인공 루피, 조로, 상디 등의 상징적인 컬러 빨강, 초록, 파랑 등으로 디자인한 아시아 한정판 운동화는 만화와 연관된 상품을 수집하는 마니아,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총 2700족 한정, 신세계백화점 단독으로 선보이는 ‘스케쳐스X원피스’ 운동화는 지난해 8개 점포에서 진행했던 오프라인 매장 수를 11개 점포로 늘려 SSG닷컴과 온·오프라인 동시에 판매한다.


올해는 루피, 에이스, 헨콕 등 ‘원피스 덕후’라면 누구나 명장면으로 손꼽는 ‘정상 결전’ 에피소드의 인기 캐릭터 대표 컬러인 주황, 초록, 보라색 등을 딜라이트 운동화에 입혔다.
 

가격은 9만9000원으로 출시되는 6종 모두 동일하며 구매하는 고객에 한해 원피스 피규어 증정행사도 준비했다.
 

박순민 신세계백화점 패션담당 상무는 “남들과는 다른 것을 선호하는 소비문화로 이색 협업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이번 기회에만’ 구입할 수 있는 한정판에 대한 수요도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며 “트렌드에 민감한 밀레니얼 세대 고개들에게 맞춘 이색 상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