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우금치 류기형, 국립민속국악원 예술감독에 선임

김정환 기자 l 기사입력 2019-01-11

본문듣기

가 -가 +

 
▲류기형 감독[사진= 우금치 제공] 
우금치 류기형 연출가가 국립민속국악원 예술감독에 선임됐다. 임기는 2년이다.
 
류 감독은 1990년 ‘마당극패 우금치’를 창단하여 40여개의 마당극을 직접 쓰고 연출하였으며 국립창극단에서 수궁가를 가족창극으로 각색하고 연출하여 최다, 최장공연 기록을 만들어 창극계의 새바람을 일으켰다.
 
백상예술상 특별상, 대한민국 전통연희 대상, 창작국악극 작품상 대상을 수상하였고, 제3회 대한민국 연극제 예술총감독, 전주세계소리축제 개막연출 등 다양한 예술분야에서 꾸준한 활동을 해왔다.
 
류기형 예술감독은 “국악공연의 바탕에는 건강한 옛 것의 전통이 있고, 그것이 곧 우리의 정체성이자 미래라고 확신하며, 끊임없는 실험과 도전으로 오늘의 대중 속에 살아있는 전통민속예술, 그 미래를 만드는 초석을 다질 계획”이라고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