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슈퍼스타K 2016’ 출신 HYNN(박혜원), 가요계가 주목하는 가창력 끝판왕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01-11

본문듣기

가 -가 +

▲ 보컬리스트 HYNN(박혜원) <사진출처=뉴오더>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슈퍼스타K 2016’ TOP3 출신이자 지난해 12월 가요계에 정식 데뷔한 보컬리스트 HYNN(박혜원)이 남다른 보컬 실력으로 끝없는 극찬을 받으며, 가요계를 책임질 신인의 탄생을 알리고 있다.

 

최근 온라인 상으로 공개된 HYNN의 데뷔 싱글 ‘렛 미 아웃(Let Me Out)’ 원테이크 뮤직비디오 및 각종 라이브 영상은 리스너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내며, 신인답지 않은 안정적인 보컬 실력 및 데뷔곡에 대한 재조명이 이어지고 있다.

 

또한 지난 5일 공개된 SNS 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벤의 ‘180도’ 커버 영상은 조회수가 90만회를 돌파하고, 좋아요 3.6만명, 댓글 1.1만개를 기록하는 등 화제 영상으로 자리잡으며 남다른 실력의 신인이 등장했다고 입소문을 타고 있다.

 

실제로 각종 영상 속 HYNN은 한결 같이 탄탄한 보컬과 전율이 오를 만큼 끝없이 올라가는 고음, 파워풀한 성량으로 보는 이들의 귀를 단번에 사로잡는다.

 

HYNN은 20세라는 어린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의 폭발적인 가창력, 섬세한 감성과 표현력, 저음과 고음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폭넓은 음역대까지 모두 갖춘 완성형 보컬리스트다.

 

지난해 12월 데뷔 싱글 ‘렛 미 아웃(Let Me Out)’으로 본격적으로 가요계에 출격한 HYNN은 신인답지 않은 탄탄한 실력과 시원하게 올라가는 고음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가요계에 떡잎부터 남다른 ‘우월한 떡잎’의 등장을 알렸다.

 

또한 HYNN은 ‘슈퍼스타K 2016’ 참여 당시 고등학생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남다른 성량과 파워풀한 보컬로 김연우, 김범수, 거미, 에일리 등의 심사위원 및 대중의 연이은 호평을 이끌어내며 TOP3까지 진출하는 훌륭한 성적을 거둔 바 있다.

 

한편, HYNN(박혜원)의 데뷔곡 ‘Let Me Out’ 및 라이브 영상은 국내 음원 사이트 및 HYNN의 공식 유투브 채널을 통해 감상 가능하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