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괴산군, 동계 가축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 보급 확대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19-01-11

본문듣기

가 -가 +

▲ 괴산군은 겨울철 가축질병 발생 예방을 위해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를 확대 보급한다.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은 겨울철 가축질병 발생 예방을 위해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를 축산농가에 확대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1일 군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오는 3월까지 총 3톤 가량의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를 보급하며, 이는 지난해 동기(20181-3) 대비 두 배 증가한 수치다.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는 유산균·효모균 외에도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C 등을 혼합해 열 가지 성분으로 구성되며 질병 예방, 면역력 강화, 사료 효율 향상, 냄새 저감, 증체(가축 체중 증가) 등에 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군 농업기술센터는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를 지난 201512월 시험 개발 후 이듬해부터 본격 생산에 나서면서 현재까지 16.5톤을 총 883호 농가에 보급해 왔다.

 

특히, 지난 3년 간의 미생물제 보급 결과 가축 질병 발생 감소는 물론 가축 체중이 증가하는 등 농가 생산비 절감과 함께 생산성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된 것으로 분석됐다.

 

송아지용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는 하루에 두당 약 30g을 사료 또는 대용유에 혼합해 급여하면 되고, 자돈용은 하루에 두당 약 3g을 이유자돈 사료 제조 시 혼합해 사용하면 된다.

 

또한 병아리용의 경우 약 20일령까지 사료 5톤당 1kg의 면역력 강화제를 혼합해 먹이면 된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가축 면역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되는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를 확대·보급해 질병 발생을 강력히 억제할 것이라며, “이와 함께 악취 저감 미생물제 공급에도 힘써 축산농가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어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 농업기술센터는 구제역·AI 특별방역기간에는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를 한우·양돈·가금류 사육농가에 기존 사용량의 두 배까지 늘려 충분히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면역력 강화용 미생물제를 포함한 유용미생물은 괴산군민(농업인)에게 무료로 공급되며, 자세한 사용방법은 군 농업기술센터 유기농미생물배양실(830-2737, 2764)에서 교육받을 수 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