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5·18 공청회' 논란 김진태 "5.18유공자 명단 공개하라" 반격

황인욱 기자 l 기사입력 2019-02-11

본문듣기

가 -가 +

▲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     ©김상문 기자

 

브레이크뉴스 황인욱 기자= 국회에서 ‘5·18 국회 공청회’를 주최해 논란의 중심에 선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11일 "이번에 5.18유공자 명단을 공개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김진태 입장문'이라는 제하의 글을 게재, "국민혈세가 들어갔으므로 우리는 알권리가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어 "작년에 여야합의로 제정된 5.18진상규명법에 의하면 북한군 개입여부를 진상규명하도록 돼있다"며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고 해명했다. 나아가 "공청회 참석자들의 발언은 주관적인 것이고, 향후 객관적인 평가를 받을 것이다"며 "진짜유공자분들에게 상처를 주려는 의도는 아니었을 것이다"고 부연했다.

 

앞서, 김 의원은 지난 8일 같은 당 이종명 의원과 공동 주최로 국회 의원회관에 보수 논객 지만원씨를 초청해 '5.18 진상규명 공청회-북한군 개입 여부를 중심으로'라는 제목의 공청회가 열었다.

 

이와 관련, 논란이 가중화되고 있는 가운데 여야 4당은 주최자인 김 의원과 이 의원을 비롯해 5·18을 폄훼하는 발언을 한 김순례 의원에 대해 국회 윤리특별위원회에 제소해 제명 조치 등 징계에 나선다고 밝혔다.

 

bfrogdgc@gmail.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