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음주운전·청탁·몰카 유포 혐의’ 최종훈, 경찰 출석..“물의 일으켜 죄송”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03-16

본문듣기

가 -가 +

▲ ‘음주운전·청탁·몰카 유포 혐의’ 최종훈, 경찰 출석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음주운전, 경찰 청탁, 불법 동영상 유포, 승리·정준영 카톡방 연루 등의 의혹을 받고 있는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29)이 경찰에 출석했다.

 

최종훈은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내자동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광수대)에 출석했다.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를 받아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한 최종훈은 승리·정준영 등과 연루되며 앞서 한 차례 참고인으로 조사를 받은 바 있다.

 

이날 정장 차림으로 경찰에 출석한 최종훈은 “경찰 조사를 성실히 받겠다.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최종훈은 불법 동영상 유포 혐의와 더불어 경찰 청탁 의혹도 함께 빚고 있다. 승리·정준영 카톡방에서는 최종훈의 음주운전 사건이 언론에 보도되지 않도록 무마했다는 언급이 있었고, 최종훈이 경찰서 팀장에게 ‘생일 축하한다’는 메시지를 받았다는 내용도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음주운전 보도를 무마해달라 청탁했냐’는 취재진 질문에 최종훈은 아무 언급도 하지 않았으며, ‘유리홀딩스 유모 대표에게 음주운전 사건 무마를 직접 부탁했냐’는 질문에는 “아니다”고 답했다. 또 최종훈은 ‘생일축하 메시지를 보낸 경찰은 누구냐’고 물음에 “잘 모르겠다”고 답한 뒤 “피해자에게 죄송하다”는 말을 남긴 채 조사실로 향했다.

 

한편, 최종훈은 최근 불거진 각종 논란으로 인해 밴드 FT아일랜드에서 탈퇴했으며,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