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1300만 눈앞 ‘어벤져스: 엔드게임’, 박스오피스 1위..2위 ‘걸캅스’-3위 ‘피카츄’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05-13

본문듣기

가 -가 +

▲ ‘어벤져스: 엔드게임’-‘걸캅스’-‘명탐정 피카츄’ <사진출처=해당 영화 포스터>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13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둔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연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흥행 중이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12일 시리즈 피날레이자 2019년 전 세계 최고의 화제작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29만 789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수 1279만 9684명으로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특히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누적 관객수 1280만명을 육박하며 <암살>(2015)를 제치고 영진위 공식통계 기준, 역대 흥행 10위에 등극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9위인 <7번방의 선물>(2013)의 1281만 1206명, 8위에 랭크된 <도둑들>(2012)의 1298만 3330명을 뛰어넘고 조만간 1300만 관객 고지를 밟는다. 이는 <아바타>(2009)이후 외화로서 최초의 기록이다.

 

이와 함께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북미에서도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수성, 누적 수익 약 7억 2천만불 이상 및 전세계에서 약 25억불에 가까운 수익을 거두며 전세계 역대 흥행 역사를 모두 새로 쓰고 있다.

 

이미 중국은 누적 수익 6억불을 돌파하며 역대 외화 최고 흥행 신기록을 세웠다. 더불어 전세계에서 북미, 중국, 영국에 이어 대한민국이 흥행 순위에 랭크, 흥행 선두를 이끌고 있다.

 

이로써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역대 글로벌 수익 최고 흥행작 <아바타>(2009)의 북미 최종 수익 760,507,625불, 해외 수익 2,027,457,462불과 전체 수익 2,787,965,087불을 경신할 것인지 전세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에 이어 박스오피스 2위는 라미란-이성경-최수영 주연 <걸캅스>(59만 1985명)가, 3위는 포켓몬스터 첫 실사 영화 <명탐정 피카츄>(45만 3875명)가, 4위는 신하균-이광수-이솜 주연 <나의 특별한 형제>(127만 5439명)가, 5위는 가족 애니메이션 <뽀로로 극장판 보물섬 대모험>(72만 1423명)이 차지했다.

 

뒤이어 <호텔 뭄바이>, <배심원들>, <벤 이즈 백>, <라플라스의 마녀>, <고야이 여행 리포트> 등이 박스오피스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이 된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영화다.

 

대한민국 영화 흥행 역사를 다시 쓴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IMAX, 4DX, MX, Super Plex G, Super S, Super 4D 등 다양한 포맷으로 절찬 상영 중이다.
 

▲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아시아 프레스 컨퍼런스     ©김선아 기자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