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공식입장]EXID 측, “멤버 LE 발목 부상..댄스 최소화해 활동할 예정”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05-13

본문듣기

가 -가 +

▲ EXID ‘ME&YOU’ <사진출처=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EXID 멤버 LE가 발목 부상을 당했다.

 

13일 EXID의 소속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측은 “LE는 최근 녹음 현장에서 이동하던 중 발목 부상을 당했으며, 치료를 통해 호전되고 있지만 발목을 무리하게 움직이지 않는 것이 좋다는 의료진의 소견을 받았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는 15일 발매되는 신곡 ‘ME&YOU’의 활동은 컴백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음악방송 역시 동일하게 다섯 명 전원이 무대에 오르지만 댄스를 최소화해 활동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또 "당사는 치료 직후부터 LE와 음악 방송 활동에 대해 신중하게 의견을 나눴고, 그 결과 신곡에 대한 LE의 활동 의지가 강한 만큼 아티스트의 의사를 존중해 LE의 몸 상태에 무리가 가지 않은 선에서의 활동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EXID 측은 “컴백을 앞두고 좋지 못한 소식을 팬 여러분께 전달해 드린 점 죄송하며, 당사 역시 아티스트의 건강 회복을 최우선으로 두고 적극적으로 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곡 ‘ME&YOU’로 컴백을 앞둔 EXID는 오는 15일 앨범 발매와 동시에 팬들과 함께하는 컴백 쇼케이스를 준비 중에 있다. 또한 EXID는 멤버 하니, 정화가 소속사와 전속계약이 종료되지만, 1년 동안의 일본 활동은 완전체로 이어간다. 

 

-다음은 EXID LE 발목 부상 관련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입니다.

 

EXID의 멤버 LE의 부상 소식과 향후 활동에 대해 전달드립니다.

 

EXID 멤버 LE는 최근 녹음 현장에서 이동하던 중 발목 부상을 당했으며 치료를 통해 호전되고 있지만 발목을 무리하게 움직이지 않는 것이 좋다는 의료진의 소견을 받았습니다.

 

이에 15일 발매되는 신곡 ‘ME&YOU’의 활동은 컴백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음악방송 역시 동일하게 다섯 명 전원이 무대에 오르지만 댄스를 최소화해 활동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치료 직후부터 LE와 음악 방송 활동에 대해 신중하게 의견을 나누었고 그 결과 신곡에 대한 LE의 활동 의지가 강한 만큼 아티스트의 의사를 존중해 LE의 몸 상태에 무리가 가지 않은 선에서의 활동을 결정했습니다.

 

컴백을 앞두고 좋지 못한 소식을 팬 여러분께 전달해 드린 점 죄송하며 당사 역시 아티스트의 건강 회복을 최우선으로 두고 적극적으로 활동을 지원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