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바른미래당 인천시당 ‘총선 자강 인천에서부터 시작’ 핵심당원 연수 개최

박상도 기자 l 기사입력 2019-05-13

본문듣기

가 -가 +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바른미래당 인천광역시당은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이틀간 인천 영종스카이리조트에서 손학규 당대표를 비롯한 당 지도부와 핵심당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핵심당원 연수를 개최했다.

 

패스트트랙 갈등으로 인해 당내 갈등이 최고조였으나 의총에서 김관영 원내대표의 사퇴카드로 자강론, 통합·연대불가 전원 합의를 이끌어내면서 똘똘 뭉치게 만들었다. 

 

이날 행사는 의총이후 첫 연수로 자강을 위한 출발을 인천에서 시작하는 의미있는 자리가 됐으며, 수석대변인 및 전국위원회 위원장 임명장 수여와 ‘한국 기득권 정치체제의 재생산 구조’라는 주제로 인하대학교 정책대학원 박상병교수의 강의가 진행됐다.

 

한편, 바른미래당 인천시당은 현재 13명 지역위원장 중 7명이 임명됐으며, 추후 조직강화특별위원회를 개최해 지역위원장을 추가 임명할 예정이다.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