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마켓컬리, 시리즈D 투자 350억 추가 유치

김다이 기자 l 기사입력 2019-05-24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김다이 기자= 마켓컬리의 운영사 ㈜컬리는 중국 힐하우스 캐피탈로부터 350억 원 규모의 투자금을 추가 유치했다고 24일 밝혔다.


마켓컬리는 지난 4월 기존 투자처가 중심이 된 1000억 원 규모의 투자에 이어, 이번 350억 원 규모의 추가 투자금 유치했다. 투자금은 물류 시스템의 고도화 및 공급망 관리, 인력 확충에 집중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마켓컬리는 2015년 5월 서비스 론칭 이후 상품의 입고부터 배송 완료까지 풀콜드체인(Full Cold-Chain) 시스템을 국내 유일 채택하고, 밤 11시까지 주문하면 아침 7시 이전까지 배송을 완료하는 ‘샛별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규 투자사로 합류한 힐하우스 캐피탈은 중국 최대 글로벌 투자 전문 회사로 중국에서는 텐센트, 메이투안에 투자한 이력이 있으며, 국내에서는 배달의 민족 운영사인 우아한 형제들에 대규모 투자를 집행하는 등 아시아를 거점으로 전 세계 다양한 비즈니스에 투자하고 있다.


투자에 참여한 힐하우스 캐피탈의 데이비드 리는 “마켓컬리는 엄격한 기준의 상품위원회에서 선별된 상품과 제품 기획부터 직접 참여한 PB 상품 등 컬리만의 유니크한 콘텐츠를 독보적인 큐레이션 시스템을 통해 선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샛별배송의 핵심 경쟁력인 풀콜드체인 물류 인프라를 갖추고 이커머스 시장에 혁신을 일으키고 있다”며 “매출 증대로 이미 공헌 이익이 발생하고 있으며, 운영 효율도 점차 개선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슬아 마켓컬리 대표는 “샛별배송을 통해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을 바꾼 마켓컬리의 본질적인 경쟁력은 신선식품 유통 생태계와 유일무이한 콘텐츠를 갖췄다는 점이다”라며 “앞으로도 마켓컬리는 탁월한 고객 경험을 제공할 높은 서비스 퀄리티 유지로 소비자들의 신뢰를 쌓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