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롱 리브 더 킹’ 김래원, 현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와 인연 이어간다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05-24

본문듣기

가 -가 +

▲ 배우 김래원 <사진출처=HB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김래원이 현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와 인연을 이어간다.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김래원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김래원과 HB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13년 처음 인연을 맺은 후 현재에 이르기까지 끈끈한 파트너십을 이어온 가운데 이번 재계약으로 회사와 배우 서로간의 두터운 신뢰를 또 한번 드러냈다.

 

김래원은 그간 드라마 '펀치', '닥터스', '흑기사' 그리고 영화 <프리즌>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펼친 동시에 출연하는 매 작품마다 화제를 이끌며 막강한 영향력을 발휘했다. 특히 그는 깊이 있는 연기력은 물론 부드러우면서도 카리스마 있는 묵직한 존재감으로 극의 몰입도를 높이는 등 대중들에게 믿고 보는 배우로서 입지를 굳혔다.

 

이처럼 작품을 통해 폭 넓고 진정성 있는 연기를 펼쳐온 김래원은 올해에도 HB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열일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먼저 오는 6월 19일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개봉을 앞두고 있는 상황, 이번 작품에서 김래원은 거대 조직 보스에서 예기치 못한 사건을 통해 국회의원에 도전하는 인물 ‘장세출’로 또 한 번 인생 연기를 펼칠 것을 예고하는 등 2019년에 펼쳐질 그의 활약에 벌써부터 기대감이 고조된다.

 

HB엔터테인먼트는 "김래원과 오랜 기간 쌓아온 신뢰를 바탕으로 인연을 이어나가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배우가 안정적으로 연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서포트 할 것이며, 함께 긍정적 시너지 만들어 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배우 김래원이 소속된 HB엔터테인먼트는 'SKY 캐슬', '별에서 온 그대', '내 딸 서영이', '펀치', '용팔이' 등 작품성을 갖춘 다수의 드라마를 제작, 한류 콘텐츠의 입지를 다진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신성록, 정일우, 이이경, 안재현 등 이 소속돼 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