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hc치킨, 1분기 가맹점 매출 ‘사상 최대’..월 평균 두 자릿수 성장

김다이 기자 l 기사입력 2019-05-24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김다이 기자= 올해 1분기 bhc치킨 가맹점 매출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이 올 1분기 가맹점 월평균 매출이 전년대비 32% 성장했으며, 지난 4월 가맹점 월평균 매출은 48% 성장해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bhc치킨은 지난 1월, 2월, 3월 가맹점 월평균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1%, 25%, 38% 성장해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보였다. 지난 1월의 경우 창사 이래 가장 높은 매출을 기록했으며, 3월에는 이를 다시 넘어서는 등 계속되는 기록 경신으로 1분기 매출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1분기에 이어 지난 4월에도 가맹점 월평균 매출이 48% 성장해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성장률을 보임에 따라 연속 4개월 두 자릿수 성장을 이어나갔다.


bhc치킨은 이러한 성장세에 대해 오너 체제로 전환 후 지속적으로 전개해 왔던 투명경영, 상생경영을 기반으로 다양한 신제품 출시와 가맹점과 가맹본부 간 본연의 역할에 충실히 했기 때문인 것으로 보고 있다.


상생경영의 출발은 독자경영 이후 사업의 본질에 충실하고자 가맹점과 약속했던 매년 2회 이상의 신제품 출시다. 신메뉴는 소비자에게 브랜드에 대한 로열티 형성은 물론 가맹점 매출을 끌어올리는데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올 1분기에는 4종의 사이드 메뉴를 선보였으며, ‘소떡 강정치킨’ 등 5개의 신메뉴를 선보였다. 지난 4월에는 ‘마라칸’ 치킨을 출시하는 등 신메뉴 출시 붐을 이어나가고 있다.


특히 사이드 메뉴는 본사가 구축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발한 전략 품목으로 지난 2월의 경우 매출이 전년 동월 대비 350% 성장하는 등 가맹점 매출을 견인하는 효자 상품으로 등극했다.


bhc치킨은 가맹본부는 소비자의 트렌드를 분석하고 파악한 신메뉴 개발과 적극적인 마케팅을 전개하고, 가맹점은 개발된 메뉴를 매뉴얼대로 조리, 위생, 영업시간 등 영업 규칙을 충실히 지켜 깨끗하고 안전한 먹거리의 맛있는 치킨을 고객에게 제공한 것이 또 다른 성장 비결이라고 설명했다.


bhc치킨 관계자는 “투명하고 기본에 충실한 경영을 통해 가맹점과 소비자에게 믿음을 주고 신뢰를 구축한 것이 성장의 원동력”이라며 “앞으로도 더 나은 품질과 서비스 제공은 물론 가맹점과 함께 성장해 나가는 프랜차이즈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