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봉준호 감독 신작 ‘기생충’, 전세계 192개국 선판매..역대 최다 기록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05-25

본문듣기

가 -가 +

▲ 송강호X이선균X조여정X최우식X박소담 ‘기생충’ <사진출처=CJ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제 72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된 봉준호 감독의 신작 <기생충>이 전 세계 192개국에 선판매되며 한국 영화 역대 최다 판매 기록을 경신했다. (제작: ㈜바른손이앤에이 | 제공/배급: CJ엔터테인먼트 | 각본/감독: 봉준호)

 

봉준호 감독의 새로운 가족희비극 <기생충>이 전 세계 192개국에 선판매 됐다. 이로써 <기생충>은 영국, 프랑스, 독일, 스페인, 포르투갈, 이탈리아, 그리스, 러시아, 폴란드, 헝가리 등 다양한 유럽 국가들은 물론 미국, 캐나다 등 북미 지역, 멕시코, 브라질 등 남미 지역과 호주, 뉴질랜드 등 오세아니아 지역, 일본, 태국, 대만, 홍콩, 마카오, 싱가폴,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필리핀 등 아시아 국가들과 중동 지역까지 전 세계 관객들과 만날 수 있게 됐다.

 

<기생충>의 192개국 판매 기록은 종전 한국영화 최다 판매 기록인 <아가씨>의 176개국을 넘어선 수치다. 뿐만 아니라 봉준호 감독 작품 <설국열차>의 167개국 수치 역시 넘어선 기록으로 의미를 갖는다. CJ ENM은 한국영화 최다 판매 기록 1, 2위 작품을 모두 배급하는 기록을 보유하게 됐다.

 

특히 <기생충>은 다분히 한국적인 배경에서 풀어낸 봉준호 감독의 오리지널 각본과 한국 배우들의 열연으로 전 세계적인 공감과 찬사를 받으며 최다 판매 기록을 경신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실제 영화를 관람한 해외 관계자들은 “우리 나라 상황과 다를 바 없다”고 평하는 등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한국적이고도 세계적인 메시지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뿐만 아니라, 상영 이후 쏟아지는 전 세계 호평 기사들에 힘입어 다양한 국가들에서 <기생충>의 연내 개봉일을 속속 확정 짓고 있다.

 

특히 프랑스는 6월 5일, 대만은 6월 28일, 홍콩과 마카오는 6월 20일, 싱가폴, 말레이시아, 브루나이는 6월 27일, 베트남은 6월 중으로 발 빠르게 개봉일을 확정 지었으며, 체코와 슬로바키아는 8월 초, 북미 지역은 11월 22일, 헝가리와 이탈리아는 12월 중으로 <기생충>의 연내 개봉을 확정 지었다. 오는 30일 국내 관객들을 만나는 <기생충>이 차례로 전 세계 관객들까지 두루 만나게 되는 것.

 

한편, <기생충>은 칸 국제영화제 공식 데일리지인 스크린 인터내셔널(Screen International) 평점에서 3.5점(4점 만점)을 받으며 올해 상영작들 중 1위를 기록, 표지 사진을 장식하기도 했다. 이 밖에 다국적 영화 전문가들로 이루어진 아이온 시네마(Ion Cinema)에서 역시 4.1점(5점 만점)으로 상영작 중 최고점을 기록했다.

 

봉준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최우식, 박소담, 장혜진 등 연기파 배우들의 변신과 호연이 어우러진 <기생충>은 오는 30일 국내 개봉 예정이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