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강남구, 2019 K팝 뮤직페스티벌 31일~6월1일 개최

서정용 환경전문 기자 l 기사입력 2019-05-30

본문듣기

가 -가 +

 

▲강남구가 2019K-POP뮤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 서정용 환경전문 기자

 

강남구가 5월 31일, 6월 1일 양일간 저녁 7시 삼성동 코엑스 광장에서 ‘여자친구’ ‘오마이걸’ 등이 출연하는 ‘2019 K-POP 뮤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페스티벌은 K-POP 공연 상설화로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한류콘텐츠를 제공하고자 구와 관내 기획사가 공동 추진했다. 5월 공연을 시작으로 7월, 9월, 10월에 각 이틀에 걸쳐 열린다.

 

첫날에는 여자친구, 오마이걸, 공원소녀, 플래쉬, 임채언, 지젤, 성담, 릴리, 하이컬러, 온앤오프가, 이튿날에는 우디, 뉴키드, 앤씨아, 동급생, 이시은, 모티, 준, 가호, 정진우, 빌런, 디크런치, 동키즈가 공연에 나선다. 무료 공연으로 행사 당일 선착순 입장할 수 있다. 무대 주변으로는 푸드트럭 6대가 낮 12시부터 저녁 10시까지 운영된다.

 

김광수 관광진흥과장은 “지난해 9월에 열린 ‘뮤직앤비보이파티’에는 1200여명이 다녀갔다”면서 “다양한 연령대가 즐길 수 있는 한류 콘텐츠로 365일 즐길 거리가 가득한 ‘매력도시, 강남’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강남구는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코엑스 K-POP광장에서 초대형 LED 미디어를 활용한 ‘KOP광장 야외시네마’와 11월까지 삼성동 코엑스와 신사동 가로수길 등 8곳에서 거리 공연과 콘서트로 구성된 ‘365일 펀 앤 판(Fun&Pan)’을 진행한다. 또 10월까지 매월 4째 주 금·토 오후 8시에 강남씨어터, SRT, 선정릉 등 9개소에서 ‘내 집 앞 세계영화제’를 열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