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장흥관광 1번지 유치면, 관광객 맞이 준비 ‘구슬땀’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19-06-10

본문듣기

가 -가 +



(장흥=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 장흥군 유치면은 ‘맑은 물 푸른 숲 정남진 장흥군’에서도 휴양과 휴식, 레저, 웰빙의 고장으로 이름난 곳이다.

 

면적의 80%가 임야로 가지산, 수인산, 국사봉 등 산세가 수려하고, 장흥댐, 봉덕계곡을 비롯, 지방하천(9개소), 소하천(4개소), 실개천(3개소) 등 하천과 계곡에는 맑은 물이 넘쳐난다.

 

유치자연휴양림과 4개 구간 73km에 이르는 MTB 코스는 사시사철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다.

 

상고시대의 원시적 풍광을 연상케 하는 갈대 평원 신풍습지에서는 최근 방영중인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가 촬영돼 관광객 증가가 예상된다.

 

이처럼 장흥관광을 대표하는 유치면(면장 김장용)에서는 유치~화순 도암~광주간 도로(지방도 817호선) 개통으로 지금까지 보다 더 늘어나게 될 여름 피서객과 오는 10월 개최하는 대한민국 통합의학박람회와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를 찾아오는 방문객들에게 안전하고 깨끗하고 아름다운 지역 이미지와 환경조성을 위해 주요 도로변과 관광지, 주택가 주변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환경정비 작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6월 3일부터 6월 20일까지 추진하고 있는 본 사업은 도로를 침범하고 있는 가로수 가지치기(3개 구간)와 도로변 등나무 휴게소 정비(9개소), 교통사고 위험지역 풀베기, 도로변 공한지 코스모스 식재(9개소), 용문 삼거리 표동이 동산 정비 및 꽃 잔디 식재 등 안전하고 꽃으로 넘실거리는 도로환경에 중점을 두고 있다.

 

면 소재지인 원등 마을은 공터 곳곳에 코스모스를 식재하고, 평소 많은 주민들이 이용하는 쉼터 주변 꽃 식재 및 정비 소독과 마을 뒤편에 위치하고 있는 무등산 산책로 정비 및 유선각 보수 등 아름다운 생활환경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MTB 둘레길 풀베기 및 노면정비, 계곡주변에 설치되어 있는 유선각 정비, 물놀이 인파가 많이 찾는 봉덕계곡 등 계곡 및 하천에 대한 안전․안내판 설치 및 쓰레기 대책 등도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유치면은 유치의 맑고 깨끗한 물과 공기, 수려한 자연환경, 안전하고 쾌적하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레저 스포츠 자원을 갖춘 장흥관광과 휴양·휴식·레저의 대표지역이라는 지역의 이미지를 적극 홍보하고 이를 통해 ‘유동인구 300만 유치’ 라는 민선 7기 군정 목표 달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