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자유한국당 구리시당원협의회, 첫 당원집회 개최

하인규 기자 l 기사입력 2019-06-13

본문듣기

가 -가 +

▲ 자유한국당 나태근 구리시당협위원장 인사말 모습 (사진제공=자유한국당 구리시당원협의회)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나경원 원내대표 영상축하 메세지 모습 (사진제공=자유한국당 구리시당원협의회)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자유한국당 구리시 당원협의회(위원장 나태근)가 12일(수) 보훈회관에서 2019년 첫 당원집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날 행사에는 당 지도부와 책임당원을 비롯하여 약 20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나경원 원내대표의 영상축사를 비롯하여 주광덕 의원, 전희경 의원 등이 참석하여 구리시 당협에 축하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또한 이 자리에는 나태근 당협위원장과 같이 이번에 새로 당협을 맡게 된 분당을(김민수 위원장), 의정부을(이형섭 위원장), 노원병(김용식 위원장)의 젊은 원외 위원장들이 함께 참석하여 축하 인사를 나눴다.

 

당원교육은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1부와 2부로 나누어 진행되었고 내외빈 소개 및 축사 후 2부의 본 교육에서는 ‘공직선거법’에 대해서 경기도 선관위 이정호 지도관이 ‘북한핵과 인권문제’에 관해서는 배정호 교수(자유한국당 중앙연수원 교수)가 ‘文정부의 경제실정’에 대해서는 양준모 교수(연세대 경제학과) 가 각각 강의를 맡아 진행하였다.

 

공직선거거법과 관련하여 이정호 지도관은 특히 당원집회의 허용범위 및 유의사항(공선법 제141조, 개최금지기간, 개최신고의무 등)에 대해 강조하여 설명하였고 두 번째 강의를 맡은 배정호 교수는 ‘북한이 주장하는 모호한 한반도 비핵화’의 논리와 인권문제를 외면하고 있는 ‘북한의 인권실상’에 대해 심도있게 강의하였다.

 

끝으로 경제분야를 맡은 양준모 교수는 “좌파식 소득주도성장정책의 폐기만이 지금의 경제위기를 회복할 수 있다” 면서 현 정부의 경제실정과 무능을 신랄하게 비판하였다.

 

이번 행사를 준비한 나태근 위원장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와 민족을 위해 희생하신 분들의 넋을 기리고 그 숭고한 뜻을 헤아리면서 이 교육이 자유한국당의 발전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소감을 전했다.

 

▲ 나태근(가운데) 당협위원장과 젊은 원외 위원자들과 함께 (사진제공=자유한국당 구리시당원협의회)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