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한국마사회, 7월 5일부터 장외발매소 이용료 인하

정민우 기자 l 기사입력 2019-06-17

본문듣기

가 -가 +

▲ 한국마사회 본관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한국마사회가 오는 7월 5일부터 장외발매소 이용료(입장료 포함) 인하와 함께 좌석운영 모델을 변경해 서비스 질 향상에 나선다. 

 

한국마사회는 전국 30개 장외발매소에 4개 등급의 좌석을 운영 중이다. 페가수스석은 3만원, 로열석은 2만원, 스페셜은 1만원, 퍼블릭은 5000원이다.

이를 프리미엄, 스페셜, 퍼블릭 3개 등급 좌석으로 변경해 운영하며, 시설 이용료를 입장요금 포함 프리미엄 2만원, 스페셜 1만원, 퍼블릭 5000원으로 하향 조정할 예정이다. 또한, 낡은 좌석과 시설을 전격 개선해 쾌적하고 건전한 관람 환경 조성할 계획이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장외발매소 이용 고객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이번 이용료 인하를 추진했다”며 “더욱 건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경마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