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주지훈, 아시아 투어 팬미팅 ‘올 어바웃 주지훈’ 전석 매진..파죽지세 행보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06-18

본문듣기

가 -가 +

▲ 배우 주지훈 <사진출처=키이스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주지훈이 팬미팅을 매진시키며 파죽지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지난 17일 오후 8시 하나티켓에서는 주지훈의 아시아 투어 팬미팅 ‘올 어바웃 주지훈(All About JU JIHOON)’의 서울 공연 티켓 판매가 시작됐다. 주지훈은 2500석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폭발적인 인기를 증명해 보였다.

 

오는 7월 21일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리는 2019 아시아 투어 팬미팅 ‘올 어바웃 주지훈(All About JU JIHOON)’은 2013년 이후 약 6년여 만에 개최되는 주지훈의 팬미팅이다. 개최 소식이 알려진 직후부터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이 쏟아졌다.

 

이번 팬미팅은 국내 팬들은 물론 해외 팬들까지 좌석 사수에 합세해 주지훈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한 추가 좌석 오픈 문의도 폭주하고 있다는 후문.

 

이처럼 주지훈의 글로벌적 인기를 증명하고 있는 아시아 투어 팬미팅은 7월 21일 서울을 시작으로 8월 3일 방콕, 8월 10일 홍콩, 8월 24일 타이베이에서도 진행될 예정이다.

 

주지훈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뜨거운 성원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팬 여러분과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기 위해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주지훈은 지난해 ‘주지훈의 해’라고 불릴 만큼 대세 행보를 보여줬다.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공작>, <암수살인> 총 3편의 영화를 통해 각기 다른 캐릭터로 폭넓은 연기력과 캐릭터 소화력을 입증해 지난해 한해 ‘9관왕’이라는 쾌거를 기록했다. 특히 올해 1월 오픈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의 주인공 이창 역을 맡아 전 세계 190개국의 팬들에게 스타성과 연기력을 뽐내며 한류스타로서 입지를 굳혔다.

 

한편, 주지훈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2’ 촬영과 함께 팬미팅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