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윤소하 “한국당, 윤석열 청문회만 참여하겠다? 몸으로 막을 것”

황인욱 기자 l 기사입력 2019-06-19

본문듣기

가 -가 +

▲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황인욱 기자=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가 19일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자유한국당의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참여에 대해 "윤석열 청문회만 하고 끝낸다. 일단 발을 들여 놓으면 그렇게 될 수가 없다"며 국회정상화를 촉구했다.

 

윤 원내대표는 이날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드디어 윤석열이가 검찰총장이 됐어, 이건 들어간다고 자유한국당이 그전부터 계속 노리고 있었다. 자유한국당이 들어가 할 수 있는 명분으로 삼자고 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저희가 봤을 땐 이것이 마지막 턴할 수 있는 기회가 아니냐고 자기들 나름대로 머리 굴리고 있는 것"이라며 "그렇게 해서 들어왔는데, 또 나간다 하면 제가 몸으로 막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한 번 했으면 하지 청문회 끝난다고 나가느냐, 이렇게 하면서 국회정상화를 말하느냐"고 덧붙였다.

 

특히 "저는 6일 동안이나 국회 로텐더홀 찬 바닥에서 농성해서 지금, 문 열어놨는데 자기들 마음대로 나가느냐"며 "들어올 때는 어쩔지 모르지만 나갈 때는 마음대로 못 나간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자유한국당이 추가경정예산안 심사를 거부하고 있는 데 대해선 "안 할 수가 없다"고 일축하며 자유한국당의 참여를 예상했다.

 

bfrogdgc@gmail.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