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19금 성희롱 발언 논란’ 감스트·외질혜, “용서받지 못할 언행..진심으로 사죄”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06-19

본문듣기

가 -가 +

▲ ‘19금 성희롱 발언 논란’ 감스트·외질혜, 사과 영상 공개 <사진출처=감스트·외질혜 유튜브 캡처>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생방송 중 특정 여성 BJ를 향한 19금 성희롱 발언으로 논란에 휩싸인 인터넷 방송 아프리카TV의 유명 BJ(비제이.Broadcasting Jockey) 감스트, 외질혜가 사과의 뜻을 전했다.

 

감스트와 외질혜는 19일 각자의 유튜브를 통해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하며 ‘19금 성희롱 발언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먼저 감스트는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 혹여나 제가 말을 하면서 실수를 할 수 있기 때문에 직접 작성한 글을 보면서 말씀 드리도록 하겠다”며 “오늘 새벽 2시경 인터넷 방송에서 게임을 진행하면서 저의 미성숙한 발언으로 제가 잘못을 한 그분께 큰 상처를 드렸다. 그 어떤 말로도 용서 받지 못할 발언이었다. 진심으로 사죄드린다. 죄송하다”고 전했다.

 

이어 감스트는 “변명의 여지가 없는 저의 잘못이지만 사건이 발생된 직후 바로 잘못을 인지했고, 저의 미성숙한 발언으로 상처를 받은 그분께 진심을 다해 직접 사과의 뜻을 전달드렸다. 당장 사과의 뜻이 잘 전달될지 모르겠지만 반성의 시간을 가지면서 진심을 다해 반성하고 부족하겠지만 앞으로 진심어린 사과가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죄송하다”고 밝혔다.

 

외질혜는 “생방송 도중에 ‘당연하지’라는 게임을 통해 스트리머 두 분에게 XXX(자위를 뜻하는 비속어)라는 적절치 못한 언행을 했다. 같은 여자로서 신중하게 언행을 했어야 하는데 ‘인터넷 방송은 괜찮겠지’라는 안일한 생각과 썩은 정신 상태로 방송을 진행하게 됐다”며 “그 발언으로 인해 상처 받으셨을 두 분과 그 두 분의 팬분들에게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또 외질혜는 “이번일로 인해 충격받으셨을 모든 분들에게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 BJ로서 생방송 중에 신중을 가하고 언행을 했어야 했는데, 이와 같은 언행을 내뱉음에 있어 깊이 반성하고 있다. 또한 두 분께서 허락을 해준다면 직접 찾아뵙고 사죄드리도록 하겠다. 다시 한 번 정말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한편, 감스트, NS남순, 외질혜는 앞서 이날 새벽 인터넷 방송 아프리카TV를 통해 ‘나락즈’라는 크루를 결성해 합동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들은 어떤 질문에도 “당연하지”라고 답해야 하는 ‘당연하지’ 게임을 진행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외질혜는 NS남순에게 특정 여성 BJ를 언급하며 “여성 BJ A의 방송을 보며 XXX(자위행위를 뜻하는 비속어)를 했냐”고 물었고, NS남순은 “당연하지”라고 답했다. 이어 NS남순은 감스트에게 “여성 BJ B를 보고 XXX를 한 적이 있냐”고 질문했고, 감스트는 “당연하지”라고 답한 뒤 “세 번 했다”고 밝혔다.

 

생방송 중 다른 특정 여성 BJ를 언급하며 19금 성희롱 발언을 한 이들에 대해 누리꾼들의 거센 비난과 지적이 이어졌고, 논란을 뒤늦게 인지한 감스트는 “멘탈이 터졌다. 시청자 분들께 죄송하다”고 사과했고, 외질혜 역시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언급된 여성 BJ들의 연락처를 받았다. 사과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생방송 중 19금 성희롱 발언에 대해 사과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감스트, NS남순, 외질혜는 현재까지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차지하는 등 논란은 일파만파 확산되고 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