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베스티안재단, 충북대 약학대학 발전기금 기탁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19-06-20

본문듣기

가 -가 +

▲ 베스티안재단의 충북대 대학본부 5층 접견실에서 기탁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최권식 행정실장, 양재혁 대외협력실장, 신현경 이사, 김경식 이사장, 김수갑 총장, 이장희 부이사장, 홍진태 약학대학장, 오병용 사업본부장.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전 1130분 대학본부 5층 접견실에서 베스티안재단이 약학대학 발전을 위해 1억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식에 대학 측은 김수갑 총장을 비롯한 이장희 부이사장, 오병용 사업본부장, 홍진태 약학대학장, 최권식 행정실장이 참석했고, 베스티안재단 측은 김경식 이사장, 신현경 이사, 양재혁 대외협력실장이 참석했다.

 

김경식 이사장은 충북대학교와 공동연구를 통해 우리 베스티안 임상시험센터가 활성화돼 다양한 연구개발로 사회공헌을 가능하게 하고 있다.”이 발전기금은 충북대 약학대학 학술연구를 위해 사용해 달라.”고 말했다.

 

김수갑 총장은 환자의 치료뿐만 아니라 대학과 협력을 통해 공익을 실천하려는 베스티안재단에 감사하다.”앞으로 오송이 글로벌 바이오클러스터가 되도록 지속적인 협력을 약속드린다.”라고 화답했다.

 

한편, 베스티안재단은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2곳의 보건복지부지정 화상전문병원을 운영하고 있으며, 화상뿐만 아니라 종합병원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충북대 약학대학과 베스티안재단은 지난 5월 공동연구협력 및 임상시험 연계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