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동구, 몰래카메라 불법촬영 근절 합동점검

김정환 기자 l 기사입력 2019-06-20

본문듣기

가 -가 +

▲ 황인호 청장이‘몰래카메라 OUT'불법촬영 근절 합동점검에 나섰다.     © 김정환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가 20일 가양동 소재 국민체육센터에서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몰래카메라 근절을 위해 불법촬영 예방 합동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점검은 동부경찰서, 여성단체, 여성친화 서포터즈단, 유관기관 등으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이 여름철 여성을 비롯한 주민들이 안심하고 공공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체육시설 탈의실 등을 집중 점검했다.
 

현장에서는 불법촬영카메라 점검기와 스마트폰을 이용하여 누구나 불법촬영카메라를 색출할 수 있는 예방교육도 병행했으며, 점검 당일 국민체육센터에서 적발된 몰래카메라는 다행히도 없었다.
 

이날 직접 점검에 나선 황인호 동구청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민·관·경 합동점검을 통해 구민들이 걱정 없이 공공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주민들과 함께 ‘몰래카메라는 설치되면 반드시 잡힌다’는 인식이 동구 전역으로 확산되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