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청양경찰서, 주민중심 경찰활동 전개

김정환 기자 l 기사입력 2019-06-20

본문듣기

가 -가 +

▲ 순찰활동을 실시하고 있는 청양결찰서     © 김정환 기자


청양경찰서(서장 이관형)는 주민들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주민들이 요구하는 뜻에 따라 치안활동을 추진하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청양경찰은 주민들이 필요로 하는 치안활동이 무엇인지를 확인하기 위하여 지난 5월 1주간에 걸쳐 10개 읍․면 주민 150명을 대상으로 범죄불안요소, 안심순찰횟수, 필요 순찰시간대 등 11개 항목에 대하여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조사 결과 일상의 불안요소로는 CCTV와 가로등 없는 어두운 골목 길, 범죄에 대한 불안요소로는 묻지마 폭행, 교통에 대한 불안요소는 자동차가 너무 빨리 달릴 때와 음주운전인 것으로 나타났다.

 

안심순찰 횟수는 1주일에 7~8회, 시간대는 저녁 9시부터 자정사이로 안심순찰활동을 요구하였다.

 

순찰방법으로 차량순찰보다는 주민들과 대화를 하는 도보순찰을 희망하였다.

 

주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통행인의 안전을 위해 청양군과 협의하여 CCTV 200대, 비상벨 등 알림 LED표시판 215개를 설치하도록 사업을 추진 중이다.

 

교통 불안요인을 없애기 위하여 상습 과속 장소에 이동식무인단속 부스 9개소와 고정식 단속 카메라 3개소를 설치 운영 예정에 있다.
 
주민들이 요구하는 밤 9시 이후 빈집 등 취약지역 중심 순찰활동을 실시하여 주민들의 안전을 최대한 확보하고 있다.

 

또한 밤길 여성들의 안전한 활동을 위하여 원룸 및 안심귀갓길 주변에 눈에 보이도록 순찰차를 정차 한 후 도보 등 순찰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순찰한 장소 중 범죄가 우려되는 부분 및 개선사항을 주민안심지킴이 카드에 기록하여 최상의 치안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관형 청양경찰서장은 󰡒주민들이 안전을 위한 순찰 등 치안활동은 더 적극적으로 요구하는 만큼 주민중심의 강화된 활동을 통하여 청양군민 모두가 편안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여줄 것.󰡓을 당부하였다.

 

앞으로도 청양경찰은 주민들의 작은 목소리도 소홀히 하지 않고 들어 치안활동에 반영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