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강경화-폼페이오 통화 "일본 규제, 한미일 협력 측면서 바람직하지 않아"

황인욱 기자 l 기사입력 2019-07-11

본문듣기

가 -가 +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2018년08월04일 싱가포르 엑스포 컨벤션센터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양자회담을 하고 있다.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황인욱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10일 일본의 반도체 소제 수출 규제 등 '경제보복'과 관련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에게 "한미일 3국 협력 측면에서 바람직하지 않다"는 의사를 밝혔다.

 

외교부는 11일 에티오피아를 방문중인 강 장관이 10일 저녁 11시45분(한국시간)부터 약 15분간 폼페이오 장관과 통화를 갖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방한 결과와 한반도 및 한일 관계를 포함한 지역 정세 등 다양한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전했다.

 

강 장관은 이번 통화에서 한국 정부가 투트랙 방침에 입각한 미래지향적 대일 관계 발전 의지를 견지해 왔음을 강조하고, 일본의 무역제한 조치가 우리 기업에 피해를 야기할 뿐만 아니라, 글로벌 공급 체계를 교란시킴으로써 미국 기업은 물론 세계 무역 질서에도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밝혔다. 특히, 강 장관은 한일 양국간 우호협력 관계 및 한미일 3국 협력 측면에서도 바람직하지 않다는 우려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나아가 강 장관은 "한국 정부로선 일본의 이번 조치 철회와 함께 더 이상 상황이 악화되지 않기를 희망하며, 일본과의 대화를 통한 외교적 해결을 위해 노력을 기울여 나가고자 한다"고 전했고, 폼페이오 장관도 이같은 입장을 이해한다고 표명했다. 아울러, 양 장관은 한미·한미일간 각급 외교채널을 통한 소통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속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양 장관은 오는 8월1일에서 3일까지 3일간 방콕에서 개최 예정인 ARF 외교장관회의 계기에 다시 만나 북핵문제 및 한미동맹 발전 방안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지속적으로 의견 교환해 나가기로 했다.

 

bfrogdgc@gmail.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