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청와대 “일본에 새 협상안 제시 보도는 사실무근”

김기홍 기자 l 기사입력 2019-07-11

본문듣기

가 -가 +

▲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     ©뉴시스

 

청와대가 11일 정부가 강제징용 배상에 대해 일본과 한국기업이 낸 기금에다 나머지 피해자들을 한국 정부가 책임지는 '1+1+α'의 새 협상안을 일본에 제시했다는 '문화일보' 보도를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에서 "일본에 협상안을 제시한 바도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문화'는 이날 '정부, 日에 '1+1+α' 새 징용피해 보상안 제시' 제하의 기사를 통해 여권 핵심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지난해 대법원에서 승소 판결을 받은 강제징용 피해자 4명 등 대법원에서 최종 승소 판결이 난 3건에 대해선 한·일 기업의 기금안(1+1)으로 해결하되 나머지 피해자들에 대해선 한국 정부가 책임지는(+α) 방안을 새로 일본에 제시했지만 일본 측 응답이 없다"고 보도했다. 

 

또 "이 같은 '1+1+α'안은 강제징용 소송 당사자인 일본 기업, 한일청구권협정으로 수혜를 본 국내 기업 출연금으로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보상하자는 한국 정부의 기존 '1+1'안에 비해 상당히 일본측 요구에 가까운 협상안"이라고 덧붙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