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건설업계, 인재 채용 활발.."어려워도 인재는 뽑는다"

박수영 기자 l 기사입력 2019-07-12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박수영 기자= 건설업계가경기 침체와 여름철 비수기에 직면했지만 신규채용이 완전히 멈춘 상태는 아니다.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서희건설, 동부건설, 요진건설산업 등이 경력 및 신입 인재 찾기에 분주하다. 롯데건설, 한화건설, 호반건설, 한신공영, 쌍용건설 등은 경력직 중심의 수시채용을 진행 중이다.

 

먼저 서희건설이 경력 및 신입사원을 모집한다. 모집직무는 시공, 공무, 전기, 기계, 안전, 보건, 품질, 현장관리 등이며 14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4년제 정규대학 졸업자(건설현장은 2~3년제 정규대학 졸업자) △필수사항으로 기재된 관련 경력 및 자격증 보유자 등이다.

 

동부건설은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신입 모집부문은 토목, 건축, 기계, 전기, 안전, 품질, 사무 등 全직종이며 21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신입사원급 응시자격은 △4년제 정규대학교 기졸업자 또는 2019년 8월 졸업예정자 △졸업예정자의 경우 입사일(9월 예정) 후 풀타임 근무 가능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기준 점수 이상의 어학성적 보유자 우대 등이다.

 

요진건설산업은 각 부문 경력 및 신입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경력]현장소장, 건축공무, 건축시공, 건축견적, 품질, 안전, 설계, 개발사업, [신입]서무 등이며 입사지원서는 건설워커에서 다운받아 작성한 뒤 17일까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경력] 모집부문 경력 충족자 △[신입] 서무직무 유경험자 및 건축 관련 전공자 우대 △[공통] 직무관련분야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한국토지신탁은 신입직원을 모집한다. 모집직무는 [사업분야]부동산신탁, 부동산금융, 리츠, 도시재생, [지원분야]경영기획, 법무, 총무, 재무회계, 건축기술 등이며 18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서를 작성 접수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4년제 대학 졸업자(또는 동등 이상의 학력소지자) △2019년 8월 졸업예정자 포함 △2020년 2월 졸업예정자 중 2019년 9월 근무 가능자 포함 △직무와 연관성이 있는 자격 또는 경력사항에 대해서는 채용전형시 우대 △회사 인사규정에 의한 채용결격 사유가 없는 자 등이다.

 

롯데·한화·호반건설 등 건설사는 수시채용


이밖에 롯데건설(14일까지), 한화건설(21일까지), 호반건설(채용시까지), 한신공영(31일까지), 금호건설(14일까지), 쌍용건설(31일까지), 계룡건설(26일까지), KR산업(17일까지), 현대아산(21일까지), 대저건설(24일까지), 코오롱글로벌(18일까지), SM그룹건설부문(16일까지), 문장건설(17일까지), 보미건설(15일까지), 금도건설(23일까지) 등이 경력직 중심의 수시채용을 진행 중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