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부산대 컨소시엄,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57.5억원 지원받는다

배종태 기자 l 기사입력 2019-07-12

본문듣기

가 -가 +

 

▲ 부산대 전경 (C) 배종태 기자

 

부산대학교가 '2019년도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에 선정되어 5년간 57억 5천만 원을 지원 받게됐다.


이번 사업에는 부산대가 선도대학을 맡아 부산지역의 부경대.한국해양대.동의대.신라대.동아대 등 5개 대학을 협력대학으로 컨소시엄에 참여한다. 또한 컨소시엄에는 부산시와 주택도시보증공사.한국자산관리공사.한국남부발전(주).게임물관리위원회.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등 부산지역 28개 공공기관과 부산상공회의소.부산은행.한국선급 등 산업계도 대거 참여한다.


부산대는 대학-지자체-공공기관-산업계 연계 컨소시엄 구축을 통한 ‘BRC(Busan Regional Consortium) 수요맞춤형 우수인재 양성’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앞으로 ‘부산지역 혁신인재양성 및 혁신성장 생태계조성을 통한 지역균형발전’이라는 비전 아래 올해부터 2024년까지 매년 11억 5천만 원(국고 8억 5천만 원, 지자체 대응자금 3억 원)씩 5년간 총 57억 5천만 원을 지원받는다.

 

부산대는 지역 창의혁신인재 공급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교과와 비교과과정, 팀프로젝트, 취업교육, 현장실무 강화 프로그램을 마련해 공공기관 및 지역전략산업 수요 맞춤형 교육을 실시해, 참여 학생들의 해당분야 직무적합성도 획기적으로 제고해 나갈 방침이다.

 

또, 이전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비율 초과 달성, 융합전공 개설, 공공기관 인턴십 및 현장실습 참여 확대, 취업역량강화 비교과 프로그램 운영 확대 등의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다. 최종 지역인재 채용률 목표를 위해 주기적으로 맞춤형 인력양성사업 프로세스를 모니터링하고 각 사업별.활동별로 성과지표의 달성 여부도 점검하기로 했다.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부산권 선도대학 사업본부 김석수 본부장(부산대 기획처장)은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선정을 위해 지난해부터 노력해 주신 부산시를 비롯한 부산지역 6개 대학, 28개 공공기관, 3개 산업계 기관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부산의 전략산업인 해양/금융/영화·영상 분야 BRC(Busan Regional Consortium) 수요맞춤형 우수인재 양성을 통해 부산 소재 공공기관 및 산업계가 함께 채용기회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이를 통한 부산시 전략산업 활성화가 다시 지역 대학의 입학·교육 기회 확대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마련될 수 있도록 사업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