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국 남여 양궁종합선수권 예천서 개막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19-09-02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지난 1일 예천진호국제양궁장에서 제51회 전국 남ㆍ여 양궁종합선수권 대회 개막을 시작으로 5일까지 열전에 돌입했다.

 

▲ 제51회전국남여양궁종합선수권대회 개막식 (C) 예천군

 

1일 대회 개회식은 한국중·고양궁연맹 회장인 김학동 예천군수와 대한양궁협회 부회장을 비롯한양궁관계자, 기관단체장, 각계 내빈, 임원, 선수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됐다.

 

이번 대회는 올 한해를 총결산하는 대한양궁협회 주최 대회로 80개팀 4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해 남녀별 개인전, 단체전, 거리별(남 90/70/50/30m,여 70/60/50/30m)등 국제양궁연맹 올림픽라운드 방식으로 경기가치러진다.

 

2일부터 4일까지는 거리별, 개인전, 단체전, 혼성단체전 등 남·여부 예선경기를 갖고 이어 5일에는 결선경기가 진행되며, 인터넷방송으로중계될 예정이다.

 

대회 참가자격이 당해년도 선수등록이 되어 있으며 각종 국내 대회 기록 중 남자 1326점, 여자 1348점을 1회 이상 획득한 선수로 국내 최정상의 궁사들이 모두 참가하는한국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양궁대회로 알려져 있다.

 

한국중·고양궁연맹 회장인 김학동 예천군수는 “이번 대회가 양궁의 고장 예천의 명성을 다시 한 번 대내외적으로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는 것은 물론 지역경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